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대구인터넷뉴스 > 독자투고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09-03-05 12:55:06
[독자투고] 순간의 실수 '교통사고'
 

구미경찰서 교통관리계
남정희 경장

교통사고는 순간의 실수로 생긴다고 생각했습니다.

교통사고는 평상시에는 모범적인 운전을 하던 사람도 순간의 실수 혹은 상대편의 '아차'하는 실수로 순식간에 발생한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러나 때론 순간적인 실수로 발생하지만 대부분 스스로는 인식하지 못하는 자신의 평상시 운전태도, 운전 중 습관적 행동들이 교통사고를 발생시킵니다.

운전할때는 핸들만을 사랑합시다‥‥ 

'갑'은 어느날 알고 지내던 사장님의 고급차를 탄 적이 있다고 합니다. 평소 타보지 못했던 터라 신나고 신기한 맘에 차를 살펴보니 차 안에는 '또랑한 목소리로 30미터 앞 우회전! 우회전!'하는 네비게이션에서부터 최신식 면도기, 신문, 책, 게임기 등 별의별 것들이 다 있었습니다.

평상시 운전 중 면도도 하시고, 전화도 하시고, 차안에서 많은 것을 해결하시는 그분의 운전태도를 한 눈에 알 수 있었습니다.

운전하기에 너무 분잡스럽고, 위험해보였다고 합니다.

그런데 며칠 뒤 그분은 교통사고로 사망하셨다고 합니다.

운전 중 습관적으로 하는 자신의 행동들 생각해 봅시다. 갑의 얘기 듣고 문득 저의 운전습관이 떠올랐습니다.

저는 가끔 바쁜 출근길에 빨간불이 켜질 때마다 파우더, 아이쉐도우 등 하나씩 하나씩 화장을 합니다.

어떤 날은 신호가 너무 잘 터져(?)도 문제가 됩니다. 아직 "마스카라"를 마무리하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같은 방향의 지인들로부터 "너 운전하면서 화장하면 위험하다" 라는 말을 여러번 들었지만, 한번 두 번 하다보니 교통사고의 위험성은 잊은채 어느덧 습관이 된 듯 합니다.

교통사고가 나면 '눈깜짝할 순간의 실수'라고 말하겠지만요.

다들 알고 있지만 "오늘은 바쁘니깐, 오늘만! 오늘만!" 하는 운전중 위험한 행동들이 습관이 되고 교통사고로 당신을 유혹합니다.

운전 중 휴대폰 사용, 운전 중 면도기 사용은 교통사고의 위험이 4배나 높다고 합니다. 이제는 운전할 때 핸들만을 잡고 핸들만을 사랑합시다.

교통사고는 평상시 자신의 운전태도의 결과입니다. 오늘부터 달라집시다.

  2009-03-05 12:55:06 / UGN 경북뉴스(ugnews@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독자투고] 순간의 실수 '교통사고' [독자투고] "파지줍는 어르신들을 위해…"

안동대가찜닭
♣전국배달가능 / 기술전수♣
경북 안동시 서부동 182-6번지☎054)856-7888, 010-2063-7880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영주시장의 장인 권상목 님께서 2020년 4월 14일 병환으로 별세하셨기에 삼가 알려 드립니다.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69092 1843958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