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9-03-11 12:54:21
"바른미래당이 민주노총 확실한 대척점에 서야"
권오을, 중도층 아우르는 개혁보수, 우파 시장주의 강조
 

권오을 바른미래당 경북도당위원장이 중도층을 아우르는 개혁보수와 우파 시장주의를 강조하며 당 지도부에 선명한 야당 역할을 주문했다.

지난 3월 8일 수원 선관위 연수원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지역위원장 연찬회에 참석한 자리에서 발언에 나선 권 위원장은 "바른미래당은 중도개혁세력과 개혁보수세력에 초점을 맞춰 활동하는 것이 명약관화한 정답."이라며 "문재인 정권은 좌파 사회주의 정권이기 때문에 그에 맞서서는 우파 시장주의 정당으로 나아가야 하며 그 중심에 바른미래당이 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권 위원장은 "6개월간 갤럽과 리얼미터 여론조사를 정밀 분석해보면 바른미래당의 지지율이 5~8% 박스권에 갇혀 하락세에 있고, 20대에서는 10% 내외였지만 60대에서는 굉장히 낮아서 실제 선거에서 세대별 투표율을 감안하면 득표율을 더 낮아질 수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성향별로는 중도층에서 평균 10%, 보수층에서 평균 7%, 진보층에서 평균 2~3%가 바른미래당을 지지하고 있다."며 "이러한 데이터를 볼 때 중도층과 보수층을 대변하는 선명한 야당의 역할을 해서 지지율을 높여야 한다."고 말했다.

권 위원장은 개혁보수 노선의 구체적인 실천 내용으로 "민주노총과 확실한 대척점에 서야 한다."고 강조하며, "바른미래당은 노조공화국으로 가는 이 나라를 바로잡아서 유권자들이 당의 정체성을 명확하게 인지할 수 있도록 지도력을 갖춰야 한다."고 주장했다.

다른 당과의 통합에 대해서는 부정적인 의견을 피력했다. 권 위원장은 "현재 지지율로는 통합이 어렵고 우리 스스로의 힘으로 지지율 15~20%가 될 때 야권통합의 중심에 설 수 있다."고 당 지도부에 분발을 촉구했다.

이와 함께 "당 지지율 제고를 위해서는 창당주역인 유승민 안철수 두 사람이 뒷 전에 물러나 있으면 안된다."며 두 사람의 당무 복귀를 강력하게 요청했다.

한편, 림프암 투병중인 권 위원장은 항암치료 중임에도 불구하고 당의 미래를 위해서 이날 행사에 참석했다. 그는 모든 연사들의 발언을 다 듣고 자릴 떠났다. 손학규 당대표는 자리를 떠나는 권 위원장을 문 앞까지 배웅하며 건강 회복을 기원했다.

  2019-03-11 12:54:21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찾아가는 농기계 순회 정비·교육'시행 안동시 농기계 고장으로 인한 불편해소 안동시 민원담당 공무원 친절교육 4월 26일까지 사랑의 수화교실도 운영 "바른미래당이 민주노총 확실한 대척점에 서야" 권오을, 중도층 아우르는 개혁보수, 우파 시장주의 강조 안동시선관위 기부행위제한 위반 과태료 부과 조합장 선거 후보자로 부터 음료1박스 제공 받아 안동시 2019년 민방위 기본교육 실시 재난 예방·대응 복구를 위한 민방위대 육성

대안당 안경·보석
♣금·은·보석·시계·안경의 집♣
경북 안동시 남문동 222 TEL. 054)855-0462, H.P. 010-4217-0462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4292 1652048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