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영양청송인터넷뉴스 > 투데이 영양·청송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24-04-07 17:48:41
'지역 관광의 새로운 표준 만든다'
청송군, 함께하는 문화관광, 상생 경제 활성화 '박차'
 

▶ 주산지관광지조성사업 계획도

경북 청송군은 올해 다양한 관광 시책사업을 추진해 '함께하는 문화관광, 상생하는 산소카페 청송군' 조성에 나선다고 5일 밝혔다.

최근, 유명세를 떨치던 관광지보다는 관광객이 몰리지 않는 여행지를 선호하는 경향이 두드러지고 있다.

'산소카페 청송군'은 오랜 역사와 전통이 살아있는 고택이 즐비하고 다양한 지질 현상이 만들어 내는 깨끗한 생태환경이 보존되어 있어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 인증을 받았다.

'산소카페 청송군'이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는 대표적인 체류형 관광도시로 각광받는다.

군은 관광 트렌드에 발맞춰 체류형 관광도시로 발돋움하는 과정에서 크고 작은 관광 사업을 통해 군의 특징을 살린 문화 관광 정책을 추진해 지역 경제를 활성화할 예정이다.

특히 '산소카페 '차별된 청정 자연과 유서 깊은 전통문화, 참신하고 다양한 문화 관광 콘텐츠를 융합해 한층 많아진 관광수요에 부합하는 지역 관광의 새로운 표준을 만들어갈 전략을 세웠다.

우선, '주산지관광지조성사업' '한옥스테이 사업' '골목 경제 회복 지원 사업' 등을 통해 유동 인구를 늘리고 지역 경제까지 활성화한다는 복안이다.

특히 호텔과 글램핑장을 갖춘 '이색 숙박시설 조성'으로 젊은 세대와 가족 단위 여행객들이 지역에 더 오랫동안 머물게 하고, '달기 약수탕 거리 환경 개선'과 메뉴 다양화로 관광객들의 입맛까지 사로잡을 수 있는 관광정책 다변화를 통해 청송형 관광사업의 외연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지역민들의 여가 생활과 건강까지 책임질 수 있는 청송 아웃도어 골프장과 진보면과 산남지역에 파크 골프장을 조성해 지역민들이 멀리 가지 않고 관광객들에게는 청송의 천혜의 자연에서 즐기는 공간 제공으로 많은 사람들이 만족하는 문화 관광 체험 명소로 자리매김할 수 있는 계획도 가지고 있다.

아울러, 청송을 대표하는 '청송사과축제'를 활용해 관광 활성화를 이끌어 나간다.올해 열리는 제18회 청송사과축제는 새로운 프로그램 개발 등 청송사과축제만의 특장점과 색깔을 담아내어 청송사과의 브랜드 가치를 더욱 드높이고 청송군 네임밸류에 걸맞은 최고의 사과축제를 준비할 계획이다.

윤경희 군수는 "볼거리, 즐길 거리, 먹거리가 공존하고, 사람의 숨결까지 어우러진 '대한민국 최고의 문화 관광 도시 청송군'을 만들고 지역주민의 일자리를 늘려 관광을 통한 실질적인 지역 경제 활성화를 이루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2024-04-07 17:48:41 / UGN경북뉴스(yaho@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영양군, '2024년 전 직원 폭력예방 교육' 실시 건전한 가치관 함양, 양성평등한 조직문화 조성 영양읍 새마을회, '사랑의 간식 나누기' 행사 실시 독거노인 어르신들에게 사랑의 간식으로 마음 전해 '지역 관광의 새로운 표준 만든다' 청송군, 함께하는 문화관광, 상생 경제 활성화 '박차' '2축, 다축, 고밀식 재배기술 보급' 청송군, 미래형 과원 조성 교육 교육생 모집 영양군, 2024년 외국인 계절근로자 320명 첫 입국 4월 4~11일 5회, 농번기 일손부족 해결에 큰 도움

삼성보석,·´˝"`˚³οΟ☆
좋은금。좋은집。보석。금。은。시계.οΟ☆
☎ 문의전화 : 054-854-3777 / 841- 7177
경북 안동시 남문동 723-7번지(참앤시저축은행앞)
안동병원
영주장날
안동암산마을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발행인 권오형 | 편집인 김태동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오형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122366 335152276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