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24-05-10 19:51:29
한국-몽골 대표적 세계기록유산 소장·관리기관 맞손
한국국학진흥원, 몽골국립도서관과 협력 방안 논의
 

한국국학진흥원(원장 정종섭)과 몽골국립도서관은 5월 10일(금)에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양 기관의 공동 목표인 기록유산의 보존, 접근, 활용의 증진 방안을 논의하고 향후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 한국국학진흥원-몽골국립도서관 간담회
 

한국-몽골 양국의 세계기록유산 소장·관리 기관

이번 간담회에는 현재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아시아?태평양 지역위원회 제10차 총회에 참석 중인 배성길 한국국학진흥원 부원장을 비롯한 직원들과, 몽골국립도서관의 이친콜루 바얄쿠(Ichinkhorloo Bayarkhuu) 관장 등이 참석해 협력 방안을 다각도로 논의했다.

두 기관 모두 양국의 대표적 세계기록유산 소장·관리 기관이다. 한국국학진흥원은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유교책판>, <국채보상운동 기록물>과 유네스코 아시아·태평양지역 기록유산 <한국의 편액>, <만인소>, <내방가사>를, 몽골국립도서관은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4종 <텐규르 기념 석비>, <아홉 종류 보석으로 쓴 칸규르>, <알탄 톱치>, <몽골 텐규르>을 소장·관리한다.

두 기관은 이번 간담회에서 인적·물적 교류를 활성화하고 기록유산의 보존·관리·접근·활용에 관한 지식을 공유할 방안을 모색하였다. 또 기록유산 관련 프로그램과 구체적 프로젝트를 공동으로 추진할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간담회는 협력의 물꼬를 트는 첫걸음으로서 의미가 크다.

세계적 연구기관으로의 발돋움

한국국학진흥원은 1996년 개원한 이래 국학자료의 체계적 수집과 과학적 관리, 현대적 활용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왔다. 그 결과 한국국학진흥원은 30년이 채 되지 않아 63만 점에 달하는 기록유산의 소장처이자,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2종, 유네스코 아시아·태평양지역 기록유산 3종의 소장·관리 기관,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사무국이 자리한 곳으로 거듭났다.

이러한 역량을 토대로 한국국학진흥원은 세계적 연구기관으로 발돋움할 채비를 갖추고 있다. 현재 세계 유수의 연구기관과 협업을 추진 중이며, 세계적 안목을 갖춘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쉼 없는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한국국학진흥원은 이번 몽골국립도서관과의 논의를 징검다리로 삼아 세계적 연구기관으로의 발돋움을 계속할 계획이다.

배성길 한국국학진흥원 부원장은 "이번 몽골 국립도서관과의 간담회를 계기로 국제 협력 프로젝트 수행이 가능한 인력을 지속적으로 양성하는 한편, 소장·관리 중인 세계기록유산의 상호 협력전시 등을 통해 그 가치를 양국 국민에게 알리고 우호를 다지는 계기를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 몽골국립도서관에 '삼국유사' 목판 인출본을 전달하는 한국국학진흥원 배성길 부원장

 ▲ 간담회 단체사진

  2024-05-10 19:51:29 / 김태동 기자(tdongk@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라서 행복한 다문화 이야기 꿈빛유치원, 다문화 이해교육 김대일 도의원, 목재산업 인력 육성 등 지원 근거 마련 '경북 목재의 지속가능한 이용에 관한 조례' 본회의 통과 한국-몽골 대표적 세계기록유산 소장·관리기관 맞손 한국국학진흥원, 몽골국립도서관과 협력 방안 논의 안동소방서, 주택용 소방시설 원스톱 지원센터 연중 운영 '구매부터 설치까지 친절하고 상세히 안내해 드립니다' 영탁팬클럽 '탁클래스', 영탁 생일 기념 기부 모교 안동고등학교에 장학금 200만원 전달

삼성보석,·´˝"`˚³οΟ☆
좋은금。좋은집。보석。금。은。시계.οΟ☆
☎ 문의전화 : 054-854-3777 / 841- 7177
경북 안동시 남문동 723-7번지(참앤시저축은행앞)
영주장날
안동암산마을
지우리 전통테마마을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발행인 권오형 | 편집인 김태동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오형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161706 33430446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