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영주봉화인터넷뉴스 > 투데이 영주·봉화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24-04-18 14:18:25
'이차전지 산업생태계 스케일업'
경북도, 이차전지 관련 3년간 국비 18억 원 확보
이차전지 전략 기술 사업화… 산업생태계 규모 확장 박차
초격차 이차전지 전략기술 사업화, 관련 전후방 산업 육성
 

▶ 국가기술거래플랫폼사업 지원센터 개념도

경상북도는 올해부터 3년간 국가기술거래플랫폼사업으로 이차전지 관련 기술이전과 사업화를 추진한다.

도는 산업통상자원부 공모 국가기술거래플랫폼사업의 이차전지 중점산업 분야에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국가기술거래플랫폼사업은 온오프라인 기술거래 플랫폼 구축을 통한 정부 R&D 등 축적한 기술, 지식, 데이터 등을 활용해 기업으로 기술이전 및 사업화 활성화까지 지원하는 사업이다.

해당 사업은 경북테크노파크가 주관하고 포항·경남·울산 3개 테크노파크와 민간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3년간 사업비 34억 원(국비 18, 지방비 12억, 기타 4)을 투입한다.

국가연구개발 결과를 민간에 이전하고 사업화와 투자 및 글로벌 진출까지 전주기 지원을 추진하는 형태로 진행한다.

도는 이차전지 관련산업의 스케일업과 글로벌 진출을 목표로 경북의 이차전지 소재 생산 및 리사이클링 특화 인프라, 울산의 현대차 중심의 완성형 전기차, 경남의 조선·방산 등 이차전지 연계 유망 산업과 민간의 기술이전 노하우를 총동원해 '초격차 이차전지 전략 기술 사업화 전주기 플랫폼 구축'을 시행한다는 비전을 제시했다.

공모평가 과정에서 경북은 포항 이차전지 특화단지를 중심으로 경주·영천의 미래 차 소재부품 생산거점, 김천의 드론·자율주행 실증거점, 구미 이차전지 소재 생산거점, 경산 전기차 무선 충전거점 등 관련 전후방 산업이 풍부하다는 점에서 이차전지 산업 생태계의 최적지로 평가받았다.

세부 사업내용은 △코디네이터를 통한 기술사업화 중개 및 컨설팅 △이차전지 유망 기술탐색 △기술 개념증명으로 사업화 성공률 향상 △테크노파크 및 민간 거래 네트워킹을 통한 투자 및 글로벌 진출 연계 등이 있으며, 이차전지 산업을 중점 지원(50% 이상)하고 관련 전후방 산업을 추가로 지원한다.

또한 본 사업에서 주도적 역할을 수행할 전문 코디네이터를 산업 및 사업화 분야 Two-Track으로 운영하고, 산·학·연 전문가 협의체와 함께 이전 수요기술의 사전·사후 실현 가능성 검증을 거친 핵심 기술이 이차전지 관련 산업에 적용하므로 실효성 있는 기술이전이 기대한다.

최영숙 경제산업국장은 "국가연구개발을 통해 확보한 기술거래플랫폼을 통해 우수기술을 적기에 도입하고, 이차전지산업 생태계를 확충할 수 있게 됐다”며 "기술이전과 사업화로 이차전지 전후방 산업 시장과 기업 성장을 지원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24-04-18 14:18:25 / UGN경북뉴스(yaho@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내년도 국비 예산 확보 방안 논의' 영주시, 임종득 국회의원 당선인 초청 현안사업 간담회 '총공정률 26% 진행 중' 경북도, 영천경마공원 조성 순조… 2025년 말까지 준공 '이차전지 산업생태계 스케일업' 경북도, 이차전지 관련 3년간 국비 18억 원 확보 '보장항목 5개 신규 추가' 영주시, 올해 보장범위 확대 시민안전보험 가입 '벼농사 첫걸음… 종자 소독 ' 영주시, 올바른 벼 종자 소독 당부… 병충해 예방

얀스튜디오
아기사진 전문 - 얀스튜디오
안동시 남문동 189-13
TEL. 054-857-7674, H.P. 017-534-7674
대구경북능금농협
안동암산마을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발행인 권오형 | 편집인 김태동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오형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164878 334307633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