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영양청송인터넷뉴스 > 투데이 영양·청송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22-08-04 11:14:16
'3년만의 화려한 귀환! K-매운맛을 탐하다'
8월 28일부터 '2022 영양고추 핫 페스티벌'
 

'2022 영양고추 핫 페스티벌'이 'K-매운맛! 맵단맵단 영양고추~'라는 슬로건으로 8월 28일부터 3일간 영양군 주관으로 서울광장에서 14번째 도농상생의 농특산물 한마당으로 화려하게 귀환한다. 코로나19 이후 3년만이다.

 

2007년을 시작으로 서울광장에서 개최하여 올해는 14살이 되는 셈이다. '영양고추 H.O.T Festival' 행사는 지자체에서는 최초로 고추라는 농산물 단일테마로 '가장 작은 육지섬'에서 '대한민국 최대중심도시'로 소비자를 직접 찾아가는 통합마케팅 행사로 출발했으나, 이제는 서울시민들이 '가장 기다리는' 도농상생의 한마당축제로서 그 의미는 매우 크다.

금년도 행사는 K-contents에 발맞추어 영양고추의 K-매운맛을 제대로 전하고자 알차고 내실 있는 짜임새로 도시민의 소비욕구를 충족시킬 예정이며, 예년과 달리 농특산물 통합마케팅을 중점으로 불필요한 무대행사와 방역준수를 위한 시음시식행사를 최소화하여 선택과 집중의 행사를 선보일 예정이다

더불어, 영양군에서 땀과 정성으로 키워낸 최고품질의 영양고추와 고춧가루, 다양한 농특산물을 도시소비자에게 선보이고 엄격한 기준으로 선정된 60여개 농가와 영양고추유통공사, 영양농협, 남영양농협 등 우수 고춧가루 가공업체도 함께 참여한다.

행사 전 26일 'KBS 6시 내고향' 영양군 특집방송을 시작으로 28일 행사첫날 OBS경인방송에서 현장생방송으로 생생한 현장감을 제공하며 농특산물 전시·판매, 홍보전시관, 시민참여 체험행사, 영양고추 테마동산 등 다채로운 테마를 제공할 예정이다.

전시·홍보 부스에서는 여성군자 장계향선생이 쓴 한글로 기록된 최초의 음식 조리서인 '음식디미방'과 '문화관광' 홍보전시관을 마련하고, 이제는 서울광장 핫플레이스로 자리잡은 영양고추테마동산에서는 지역특색을 한껏 살린 미리보는 가을농촌과 도시민이 휴식할 수 있는 힐링공간을 제공한다.

또한 농·특산물 홍보 사절단인 영양고추아가씨들이 현장을 누비며 판매촉진에 함께 하고 시민들은 위한 화려한 퍼포먼스는 축제장을 찾은 도시민들에게 행사의 품격을 드높일 예정이다.

특히, ㈔한국농업경영인영양군연합회에서는 구매자들의 제품 안전성 확보를 위해 재배과정부터 수확, 건조, 상품포장 등의 전 공정에 대한 사전 품질관리를 영양군 현지에서 철저하게 수행함으로써 안전한 먹거리를 공급할 수 있도록 소비자 신뢰도 확보를 위한 품질관리에 최선을 다한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에도 변함없이 '영양고추 핫 페스티벌'을 기다려 주신 수도권 소비자들 위하여 영양고추의 K-매운맛을 전하고자 14번째 만남을 성실히 준비하였으며, 3년만에 뜨겁고 열정 가득한 농심을 수도권 소비자들에게 전하도록 철저한 사전준비를 통하여 '영양고추 명품화', '영양고추 세계화'를 위하여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2022-08-04 11:14:16 / UGN경북뉴스(ugnews@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2022 영양고추 H.O.T Festival' 사전준비 행사 품격향상 위한 운영자 품질관리 교육 '농촌지역에 꼭 필요한 인력' 청송군, 외국인 계절근로자 근로실태 점검 '3년만의 화려한 귀환! K-매운맛을 탐하다' 8월 28일부터 '2022 영양고추 핫 페스티벌' 영양군, 외국인 계절근로자 입국 시작 베트남 결혼이민자 친척 23명 도착 '제4기 정책디미방' 발대식 개최 지역 발전의 마중물 역할에 나서

얀스튜디오
아기사진 전문 - 얀스튜디오
안동시 남문동 189-13
TEL. 054-857-7674, H.P. 017-534-7674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안동병원
영주장날
안동암산마을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발행인 권오형 | 편집인 김태동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오형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5049 277319126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