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21-11-16 15:07:04
난방용품 점검·소방시설 비치 겨울나기 함께 준비해요!
<기고> 안동소방서장 최원호
 

어느덧 1년 4계절 중 가장 추운 계절인 겨울로 접어들고 있다. 우리의 옛 선조들은 추운 겨울을 나기위해 미리 땔감을 마련하고 김치를 담갔으며 솜이나 동물의 털가죽으로 옷을 만들어 입는 등 준비를 했다.

문명의 발달로 과거와 달리 의식주가 풍족한 21세기! 우리는 더 이상 겨울나기를 위해 준비해야 하는 것은 없는 것일까?

경상북도 통계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화재 발생률이 가장 높은 계절은 ▲겨울 30.9% ▲봄 28.3% ▲가을 20.7% ▲여름 20.1% 순으로 나타났다. 사망자 또한 마찬가지로 ▲겨울 237명 ▲봄 228명 ▲가을 205명 ▲여름 169명 순으로 나타났다. 우리는 통계자료를 통해 겨울철 화재의 발생빈도와 사망자가 증가하는 것을 알 수 있다.

또한 화재발생 원인과 장소별 자료를 분석한 결과 ▲주요 원인은 부주의가 49.2% ▲장소는 주거시설이 30.8%로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했다. 즉, 1년 중 겨울철 주거시설에서 부주의로 가장 많은 화재와 사망자가 발생한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겨울철 주거시설의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어떤 준비와 조치가 필요할까?

첫째, 난방용품 안전사용이다. 겨울철 주거시설에서 가장 흔하게 사용하는 전기장판, 히터의 경우엔 먼저 ▲구입 시 KC마크 확인하기 ▲사용 전 전선·장판 등 마모와 파열여부 확인하기 ▲사용 시 장시간 사용 금지와 탈 수 있는 물건은 가까이 두지 않기 ▲사용 후 꼭 전원 차단하기이다.

둘째, 화목보일러 안전사용이다. ▲가연물과 보일러는 2m 이상 거리두기 ▲보일러실 소화기 비치하기 ▲지정된 연료만 사용하기 ▲투입구 개폐 시 열기에 의한 화상주의 ▲한 번에 너무 많은 양의 연료투입 금지 ▲젖은 나무 사용 시 3~4일에 한번 투입구 안 청소하기 ▲나무연료 투입 후 투입구는 꼭 닫기 ▲연통 청소는 3개월에 한 번씩 하기 이다.

셋째, 주택용소방시설 설치이다. 화재의 발생 사실을 감지해 주는 단독경보형감지기와 신속히 진압 할 수 있는 소화기는 안전을 생각하는 가정엔 필수품인 시대다. 아직 주택용소방시설이 없다면 가까운 마트 인터넷을 활용해 바로 구입하길 바란다.

2021년 겨울! 미리 점검하고, 안전하게 사용하고, 확실하게 대비해 모두가 따뜻한 겨울나기가 될 수 있길 바라며, 소중한 가족을 지키는 것은 당신의 작은 실천에서 비롯된다는 것을 꼭 명심하길 바란다.

 

  2021-11-16 15:07:04 / UGN경북뉴스(ugnews@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상북도독립운동기념관, '가자! 강철 독립군 부대' 2021년 신흥무관학교 서바이벌 및 사격 대회 개최 전통 창작 소재, 이야기를 넘어 예능까지 넘본다 전통 기록문화 활용 대학생 콘텐츠 최종 발표회 난방용품 점검·소방시설 비치 겨울나기 함께 준비해요! <기고> 안동소방서장 최원호 안동시, 행정명령 변경(11.15字) 공고 집합·모임·행사 시 음식섭취 금지 안동시, 용정교 4차로 확장 관광도시 도로기반 확충 우회도로 확장으로 용상·정상동 주민 교통 불편 해소

얀스튜디오
아기사진 전문 - 얀스튜디오
안동시 남문동 189-13
TEL. 054-857-7674, H.P. 017-534-7674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영주장날
안동암산마을
지우리 전통테마마을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발행인 권오형 | 편집인 김태동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오형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121172 239575294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