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영주봉화인터넷뉴스 > 투데이 영주·봉화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21-09-23 18:37:29
'도청신도시 원격협진 바이오클러스터 조성'
경북도 원격협진·바이오클러스터 조성 업무협약 체결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권혁찬 인트로메틱 대표
 
▶협약식 참석자 기념사진

경상북도는 23일 오전 주식회사 인트로메딕(대표 조용석·권혁찬)과 도청에서 '원격협·바이오 클러스터 조성'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변화하는 의료시장 환경에 선제 대응하고 타지역보다 부족한 지역 의료 환경을 고려한 의료서비스 접근성 향상 등에 목적을 두었다.
 
경북도와 인트로메딕은 협약을 통해 원격협진 바이오 클러스터 조성, 경상북도 의료 취약지 주민 대상 보건의료 시범사업 추진, 서비스 재개 예정인 싸이월드를 통한 도정 홍보 협력 등 세 부문에 다각도로 협력한다는 계획이다.
 
먼저, 경북도청 신도시 화이트 존 내 2만여 평 규모의 원격협진 바이오 클러스터를 조성하고 유망기업과 연구소를 집중 유치?육성한다.
 
인트로메딕은 원격협진기술 관련 기업 유치와 클러스터 플랫폼 운영, 산?학 연계 연구개발 발굴?지원, 관련 펀드 조성·투자 등을 통해 입주 기업들을 지원하게 된다.

원격협진 바이오 클러스터가 조성되면 SK바이오사이언스, SK플라즈마 등이 입주한 신도시 인근의 안동바이오산업단지와의 시너지효과로 신도시 개발이 더욱 활성화할 전망이다.
 
의료 취약지 보건의료 시범사업의 경우 타지역보다 부족한 지역 의료 환경을 고려해 추진하게 됐다.
 
서울의 응급의료시설 접근성은 2.94km지만 경상북도는 7배에 육박하는 20.25km에 달해 지역별 의료서비스 편차가 극심한 상황이다.
 
이에 경북도와 인트로메딕은 의료 취약지 소장병증 의심 주민을 대상으로 지역 주요병원과 협진으로 캡슐내시경 검진사업을 추진해 질병의 조기 진단과 의료서비스 공백을 미연에 방지한다는 계획이다. 이들은 사이버상 주요 도정 홍보에도 적극적으로 협력하게 된다.
 
인트로메딕이 올해 싸이월드 주요 주주 지위를 확보함에 따라 경북도는 향후 싸이월드의 메타버스를 활용해 통합신공항 등 다양한 도정 홍보 협력 사업을 발굴해 추진하게 된다.
 
한편 주식회사 인트로메딕은 서울에 소재한 의료기기 분야 코스닥 상장 기업으로 의료기기, 진단?방역사업, 전기배터리모듈 등 다양한 분야의 사업을 영위한다. 최근에는 싸이월드를 통한 메타버스 사업에도 진출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코로나19로 인한 의료 환경의 변화와 지역의 의료 사정을 고려하면 질병의 조기 진단과 예방은 필요하다"며 "원격협진 바이오 클러스터를 경북의 신성장 산업으로 가꾸겠다"고 말했다.

  2021-09-23 18:37:29 / UGN경북뉴스(yaho@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다양한 강좌로 주민들 취향저격' 봉화군, 하반기 주민평생교육강좌 '큰 인기' '요양보호사 처우 개선한다' 봉화군, 요양시설 종사자 심리상담서비스 제공 '도청신도시 원격협진 바이오클러스터 조성' 경북도 원격협진·바이오클러스터 조성 업무협약 체결 <인 터 뷰> 장욱현 영주시장, "여러분께 건강한 가을을 선물합니다" '내달 1일부터 소비촉진 마케팅 돌입' 영주시, 올해 풍기인삼축제 비대면 온라인 개최

삼성보석,·´˝"`˚³οΟ☆
좋은금。좋은집。보석。금。은。시계.οΟ☆
☎ 문의전화 : 054-854-3777 / 841- 7177
경북 안동시 남문동 723-7번지(참앤시저축은행앞)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대구경북능금농협
안동암산마을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발행인 권오형 | 편집인 김태동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오형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130841 2336185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