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21-08-26 15:17:44
안동 '수운잡방' 보물 제2134호로 지정
음식 조리서가 보물로 지정된 첫 사례
 

문화재청(청장 김현모)과 안동시(시장 권영세)는 (재)한국국학진흥원에서 보관 중인 안동 '수운잡방'을 국가지정문화재(보물 제2134호)로 지정하였다.

'수운잡방(需雲雜方)'은 경북 안동의 유학자 김유(金綏, 1491∼1555)에서부터 그의 손자 김영(金玲, 1577∼1641)에 이르기까지 3대가 저술한 한문 필사본 음식 조리서이다. 위 책은 즐겁게 먹을 음식을 만드는 여러 가지 방법을 담고 있으며, 음식 조리서가 보물로 지정된 첫 사례이다.

* 제목의 '수운(需雲)'은『주역(周易)』의 "구름이 하늘로 오르는 것이 '수(需, 즉 수괘需卦)'이니, 군자가 이로써 마시고 먹으며, 잔치를 벌여 즐긴다(雲上于天, 需, 君子以飮食宴樂)"에서 유래한 것으로, 연회를 베풀어 즐긴다는 의미

이 책은 김유가 지은 앞부분이 86항, 김영이 지은 뒷부분이 36항 수록되어, 모두 122항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총 114종의 음식 조리 및 관련 내용이 수록되었다.

항목을 분류하면 주류(酒類) 57종, 식초류 6종, 채소 절임 및 침채(沈菜, 김치류) 14종, 장류(醬類) 9종, 조과(造菓, 과자류) 및 당류(糖類, 사탕류) 5종, 찬물류 6종, 탕류 6종, 두부 1종, 타락(駝酪, 우유) 1종, 면류 2종, 채소와 과일의 파종과 저장법 7종이다. 중국이나 조선의 다른 요리서를 참조한 예도 있지만, '오천양법(烏川釀法, 안동 오천지방의 술 빚는 법)' 등 조선 시대 안동지역 양반가에서 만든 음식법이 여럿 포함되어 있다.

또한, 조선 시대 양반들이 제사를 받드는 문화인 '봉제사(奉祭祀)'와 손님을 모시는 문화인 '접빈객(接賓客)'을 잘 보여주는 자료이다. 우리나라 전통 조리법과 저장법의 기원과 역사, 조선 전기 음식 관련 용어 등을 살펴볼 수 있다. 아울러 저자가 직접 쓴 원고본이며, 전사본(傳寫本, 베낀 글)도 전하지 않는 유일본으로서 서지학적 가치가 크다.

'수운잡방'은 조선 전기 요리서로 희소성이 크며, 당시 음식 문화에서 고유의 독창성이 돋보인다. 더 나아가 오늘 날 우리의 음식 문화 기원을 기록으로 확인 할 수 있는 점에서 역사·문화·민속·학술적으로 중요한 자료이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안동의 우수한 전통 문화유산이 해마다 국가지정 및 도지정문화재로 지정되는 만큼, 소중한 문화유산을 지키고 가꾸는 데 시민들께서 많은 관심을 갖고 동참해 달라"며, "유네스코 세계유산의 도시 안동의 위상을 널리 알려 나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2021-08-26 15:17:44 / 김태동 기자(tdongk@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안동소방서 일직남성의용소방대 집중호우 침수지역 수해복구 활동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 2021' 전격 취소 결정 대한민국균형발전박람회 연계 소규모 문화축제로 대체 안동 '수운잡방' 보물 제2134호로 지정 음식 조리서가 보물로 지정된 첫 사례 '평생교육의 주춧돌을 어린이도서관에서!' 안동시, '2021 하반기 어린이문화교실' 운영 안동시 정보화농업인회, 우수 단체상 수상 2021년 경북 농업인 정보화 경진대회에서

삼성보석,·´˝"`˚³οΟ☆
좋은금。좋은집。보석。금。은。시계.οΟ☆
☎ 문의전화 : 054-854-3777 / 841- 7177
경북 안동시 남문동 723-7번지(참앤시저축은행앞)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영주장날
안동암산마을
지우리 전통테마마을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발행인 권오형 | 편집인 김태동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오형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39440 234289334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