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21-02-15 12:40:09
나눔! 이야기할머니 문화소외지역 파견사업
아이들의 호응 속에 전국 494여명 할머니 활동
 

한국국학진흥원이 문화체육관광부 및 17개 지자체의 지원으로 지난 10월부터 2월까지 추진한 '나눔! 이야기할머니 문화소외지역 파견사업'이 이야기할머니와 아이들의 큰 관심 속에 코로나 19로 움츠려들었던 이야기할머니사업의 새로운 활기를 불어 넣으며 성공적으로 마무리 됐다.

문화소외지역 파견사업은 도서지역 유아교육기관, 다문화센터, 보육시설 등 이야기할머니가 정규 활동으로 찾아가기 어려웠던 기관을 찾아가는 사업으로, 2019년 시범사업으로 시작해 올해 494여개소의 기관에 할머니를 파견하는 사업으로 확대됐다.

또한 이야기할머니 활동 뿐 아니라, 한지공예 전문 강사들과 함께하는 전통문화 공예교습 또한 사업기간 내 100여 회 진행했다.

조선시대 전통한지공예 제작법인 지장공예 기법을 기반으로 구성된 한지과반 제작 공예교습은 어린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수업 내용을 구성했다. 이야기에 재미를 더하기 위해 시작된 전통문화 공예교습은 이야기할머니 활동과 더불어 아이들에게 우리 문화와 함께 체험하는 소중한 추억을 제공했다.

'나눔! 이야기할머니 문화소외지역 파견사업'은 기존 이야기할머니사업과 동일하게 전액 국비로 지원하는 사업이기에 참여기관 역시 별도의 금전적 부담 없이 사업을 지원받을 수 있다. 때문에 그 동안 기존 유아교육기관 아이들에 비해 다양한 특별활동 기회가 적었던 소외지역 아이들에게 양질의 문화활동과 인성교육을 제공할 수 있어 기관 담당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사업에 참여한 포항 대보초등학교 병설유치원 담임교사는 "이 사업을 통해 아이들이 옛이야기에 관심도 가지게 되었고 인사성이 밝아지는 등 인성교육에도 큰 도움이 됐다."고 밝혔다.

이야기할머니들 역시 코로나19로 인해 줄어들었던 활동을 이어나갈 수 있고, 다양한 기관의 아이들에게 가까이 다가갈 수 있어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세종에서 활동 중인 이종임 이야기할머니는 "이 사업으로 처음 이야기할머니를 만나게 된 아이들이 특히 할머니를 크게 반기고 정도 많이 들었다. 그리고 옛이야기를 듣기 시작한 후 아이들이 발표도 잘하고 태도도 좋아지는 등 긍정적으로 변화한 모습을 보니 흐뭇하고 보람을 느낀다."고 전했다.

한국국학진흥원 관계자는 "많은 관심과 성원으로 사업 참여자들에게 높은 만족도를 보이고 있는 '나눔! 이야기할머니 문화소외지역 파견사업'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기존 이야기할머니사업과 병행할 예정."이라며 "사업 참여자들의 요청사항들을 반영해 수혜대상 확대 및 활동관련 제반사항을 더욱 개선하며 사업 만족도 제고에 힘쓰고자 한다."고 밝혔다.

  2021-02-15 12:40:09 / UGN 경북뉴스(ugnews@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안동시설관리공단 특별교통수단 '부름콜' 즉시콜 및 이용기준 완화로 대상자 확대 운영 안동시 코로나19 완치자 심리회복 지원 우울, 불안 및 스트레스 극복 등 프로그램 진행 나눔! 이야기할머니 문화소외지역 파견사업 아이들의 호응 속에 전국 494여명 할머니 활동 '2020년 나눔! 이야기할머니 문화소외지역 파견사업' 각광 아이들의 높은 호응 속 전국 494여명의 할머니 활동 중 안동시 2021년 도심 내 푸른 숲 그린다! 도심 내 공원 및 녹지 확충으로 그린 인프라 강화

얀스튜디오
아기사진 전문 - 얀스튜디오
안동시 남문동 189-13
TEL. 054-857-7674, H.P. 017-534-7674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영주장날
안동암산마을
지우리 전통테마마을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발행인 권오형 | 편집인 김태동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오형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10384 20482454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