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20-12-01 10:41:37
안동시-중국 시안시, 정식 자매결연 체결
글로벌 교류협력 확대, 중국 내륙 진출 교두보 마련
 

권영세 안동시장은 11월 30일 중국 시안시와 자매결연 협정서에 서명했다. 협정서는 경제무역, 과학기술, 문화관광, 교육, 행정, 보건환경, 체육 등 각계 분야에서 다양한 교류협력 추진 내용을 담고 있다.

지난 2018년 12월 중국 시안에서 개최한 '2018 국내외 文·商·旅(문화·통상·관광) 교류행사
에서 권영세 안동시장과 리밍위 시안시장이 '자매도시 관계 발전 의향서'를 체결하고 있다

시안에서 개최하는 '2018 국내외 文·商·旅(문화·통상·관광) 교류행사'자매도시 관계 발전 의향서'를 체결

이번 협정 체결은 코로나 사태로 인해 권영세 안동시장과 리밍위 시안시장이 각자 서명한 후, 협정서를 서로에게 보내는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됐다.

안동시는 2010년 시안시와 문화교류협약을 체결한 후 축제 및 국제행사, 공연단 파견, 마라톤 참가 등 교류를 진행해왔고, 2019년 안동시의회 승인, 2020년 중국 외교부 승인에 거쳐 이번에 정식으로 자매결연 체결에 이르게 됐다.

안동시와 시안시는 이번 협정을 계기로 자국 시민들에게 자매도시를 적극 홍보하고, 코로나19가 종식된 후 청소년 홈스테이, 공무원 연수, 마라톤 선수단 파견, 자매학교 체결 등 다양한 교류를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리밍위 시안시장은 권영세 안동시장에게 보낸 서한문에서 "코로나19가 우리의 왕래와 대면교류를 막았지만, 함께 나가고자 하는 마음과 행동을 막을 수는 없다고 생각하고, 자매결연을 통해 더 깊은 교류협력을 추진하여 참신한 교류 역사를 열어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시안시(西安市)는 중국 산시성(陝西省)의 성도로 인구 1,020만 명, 옛 명칭 '장안'으로 알려져 있는 중국 고대 당나라, 한나라 등 13개 왕조의 수도다. 중국을 대표하는 문화관광 및 세계유산의 도시로서 안동시와 유사한 부분이 많아 향후 다양한 분야의 생산적인 교류효과가 기대된다.

               <관련사진>

  2020-12-01 10:41:37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안동시 월영교 야간조명 전면교체 실시 관광거점도시 선정 따른 관광콘텐츠 강화 나눔으로 희망을 이어주세요! 안동시 '희망2021 나눔캠페인' 출발 안동시-중국 시안시, 정식 자매결연 체결 글로벌 교류협력 확대, 중국 내륙 진출 교두보 마련 안동시 폐기물 불법소각 집중점검 실시 불법소각 적발 시 최대 과태료 100만 원 부과 안동시 겨울철 상수도 급수공사 일시중지 상수도 급수공사의 시공품질 저하 예방 차원

얀스튜디오
아기사진 전문 - 얀스튜디오
안동시 남문동 189-13
TEL. 054-857-7674, H.P. 017-534-7674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영주장날
안동암산마을
지우리 전통테마마을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발행인 권오형 | 편집인 김태동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오형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100678 20041413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