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20-11-21 17:56:45
제221회 안동시의회 제2차 정례회
이재갑·김경도 의원 5분 자유 발언 가져
이재갑 의원 "일자리 쓰나미 시대, SK와 함께 극복하자!"
김경도 의원 "장애인들의 염원, 장애인단체 통합 공간 확보 절실하다!"
 

안동시의회 이재갑 의원과 김경도 의원은 20일 개회한 제221회 안동시의회 제2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시정방향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먼저 이재갑 의원은 먼저 4차 산업혁명시대의 도래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다가올 일자리 쓰나미 시대를 경고하는 한편, 집행부와 의회의 의기투합 모범사례로써 지방소멸 위기를 극복해 출산율 1.76으로 전국3위, 경북 1위를 달성한 의성군을 소개하기도 했다.

이어 미국 조지아 주의 웨스트포인트 시와 기아자동차의 상생관계를 소개하며 공장부지 270만 평 무상제공, 기아차의 이름을 붙인 진입도로 제공, 세금 감면 등 전폭적 지원과 그 결과로 2008년 세계금융위기에도 오히려 신규직원을 채용하며 지역 실업률을 감소시킨 성과 등에 주목했다.

여기에 바이오산업단지와 구름에 리조트 등으로 안동에 투자를 이어가고 있는 SK를 대입하여 SK와 안동의 상생발전 도시마케팅을 제안하며, 3대문화권사업 운영의 전권위임과 호텔부지 무상제공, SK로드 명명, 안동시민 1인 1 SK 주식갖기 운동 등 구체적인 대안도 제시했다.

끝으로, 최태원 SK회장의 인문가치포럼 기조강연과 안동의 정신문화의 관계를 역설하고, Together SK를 통해 일자리 쓰나미 시대를 극복하자고 당부하며 5분 발언을 마쳤다.

김경도 의원은 재해 및 질병, 사고, 기형아 출산 등으로 장애인 수는 매해 증가하는데 비해 장애인 복지는 많이 부족한 실정을 꼬집었다. 안동시 전체 장애인수는 13,863명으로 안동시 인구의 8.7%에 달하고 5년간 250여명이 증가했음에도 선진국에 비하면 여전히 인프라가 부족함을 강조했다.

특히, 안동시에는 뇌병변, 지적발달, 시각, 농아, 척수, 신장, 지체, 교통, 신체, 장애인정보화, 장애인부모회, 장애인재활협회 등 12개의 유형별 장애인단체가 있지만, 대체로 사무실이 협소하고 노후된 건물을 사용하는 경우가 많아 장애인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고 역설했다.

이에 통합 장애인단체 건물을 마련하여 사무실, 프로그램실, 강당 등을 구비하고 6,000여 명의 단체회원들이 함께 활용토록 할 것을 제안했다. 경북도내에도 봉화군이 2017년, 영천시가 2019년, 경주가 올해 준공을 마쳤으며 지역장애인의 욕구 및 실질적 실태를 파악하여 종합적인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는 점도 덧붙였다.

끝으로, 장애인이 사회에서 장애로 인해 차별받지 않을 권리를 강조하며 사회구성원의 일원으로서 사회생활에 적극 참여하며 살아갈 수 있게 사회통합의 촉진이 필요하다고 당부하면서 5분 발언을 마쳤다.

  2020-11-21 17:56:45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안동시 코로나19 관련 11월 22일 브리핑 자료<전문> 안동시의회 제221회 제2차 정례회 1차 본회의 대구·경북 행정통합 추진 중단 촉구 건의문 채택 제221회 안동시의회 제2차 정례회 이재갑·김경도 의원 5분 자유 발언 가져 안동시의회 제221회 제2차 정례회 개회 행정사무감사, 2021년도 예산안 등 심의·의결 안동소방서 구급대원 교육 실시 전문의 초청 산부인과 특별교육 진행

얀스튜디오
아기사진 전문 - 얀스튜디오
안동시 남문동 189-13
TEL. 054-857-7674, H.P. 017-534-7674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영주시장의 장인 권상목 님께서 2020년 4월 14일 병환으로 별세하셨기에 삼가 알려 드립니다.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124673 1958907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