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20-09-08 18:02:00
경북기록문화연구원 옛 사진 공모전 '예스터데이'
안동물문화관 광장에서 총 124점의 출품작 선보여
 

안동시와 (사)경북기록문화연구원은 지난 4월 20일부터 6월 30일까지 실시한 2020 옛 사진 공모전 '예스터데이'의 수상작 전시회를 오는 9일부터 13일까지 안동물문화관 광장에서 개최한다.

올해 4회째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당초 9월 2일부터 6일까지 안동문화예술의 전당에서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의 확산과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의 지속으로 야외전시로 전환해 열리게 됐다.

이번 전시회는 수몰된 마을의 옛 모습이 담긴 사진을 들고 온 시골 촌로부터, 전쟁 속에 치러진 졸업식, 일제강점기 북한 묘향산으로 소풍간 부친의 사진 등 근현대사를 몸소 겪은 이들과 그 아랫세대가 응모한 다양한 사진을 관람할 수 있다.

대상 사진에는 이광태 씨가 출품한 '1938년 해창 송기식 선생 회갑기념사진'이 선정됐다. 한말 독립운동가 해창 송기식 선생(1878.9.25~1949.3.22)은 1913년 송천동에 설립된 봉양서숙(鳳陽書塾) 교사로 활동하며, 1919년 3월 안동면 2차 시위를 계획하고 이끌다 일본경찰에 체포됐다. 해창 송기식 선생의 회갑을 맞아 송천동 봉양서숙 옆 공터에서 제자, 지역유림 100여 명이 함께 등장하는 희귀한 사진으로 이번 전시회를 통해 일반 시민들에게 처음 공개된다.

그 외 금상에 권대훈 씨의 '1930년대 후반 가일마을 사람들', 은상에 조점익 씨의 '1960년 혼례식 잔칫상', 동상에 금병철 씨의 '1967년 우리들의 하굣길', 가작에는 조창희 씨의 '1950년대 구시장 안동극장 앞'을 포함한 20점을 볼 수 있다. 그 외 다수의 입선작에는 1930년대부터 1990년대까지 지역의 시대상과 주민의 생활상, 더불어 의례, 풍속, 교육현장 등을 살펴볼 수 있다.

경북기록문화연구원에서 매년 진행하고 있는 옛 사진 공모전은 올해 1,747점에 달하는 사진이 출품되는 등 회를 거듭할수록 지역민의 관심과 참여도가 더해져 사라져가는 지역사회의 귀중한 자료를 발굴하는 계기가 되고 있다.

경북기록문화연구원 관계자는 "코로나19에 대비해 수시 소독 및 발열체크, 방문자 명단 작성 등 방역을 위한 조치에 적극 협조해줄 것."을 당부했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사)경북기록문화연구원 전화(054-857-2083)나 홈페이지(http://gacc.co.kr)로 하면 된다.

  2020-09-08 18:02:00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제2기 와룡면 주민자치위원회 위촉·발대 '지원식' 주민자치위원장 연임···2기 활동 기대 안동시 남선면 주요 도로변 풀베기 사업 실시 취약계층 일자리창출 및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 경북기록문화연구원 옛 사진 공모전 '예스터데이' 안동물문화관 광장에서 총 124점의 출품작 선보여 안동시-(주)세영레저산업과 투자 MOU 체결 문화관광단지 내 관광시설 개발로 지역관광 견인 어린이·청소년 대상 인플루엔자 무료 예방접종 안동시 생후 6개월~18세 이하로 접종 대상 확대

삼성보석,·´˝"`˚³οΟ☆
좋은금。좋은집。보석。금。은。시계.οΟ☆
☎ 문의전화 : 054-854-3777 / 841- 7177
경북 안동시 남문동 723-7번지(참앤시저축은행앞)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영주시장의 장인 권상목 님께서 2020년 4월 14일 병환으로 별세하셨기에 삼가 알려 드립니다.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27254 1885159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