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20-08-04 16:02:25
안동시, 대구시의 임하댐 취수계획(안) 철회 요구
안동시민의 희생이 뻔히 보이는 대안은 용납 못해
안동시의회도 대구시에 임하댐 취수 계획 철회 강력히 요구
 

최근 대구 취수원 이전에서 취수원 다변화로 초점을 맞춘 환경부의 '낙동강 유역 통합 물관리 방안' 연구 용역 중간보고에 대해 안동시는 "더 이상 이전이든 다변화든 안동인과 안동시민의 희생이 바탕이 된 대안은 용납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최근 언론보도를 통해 '대구광역시 취수원 다변화' 용역을 언급하면서 구미 해평취수장 또는 안동 임하댐에서의 취수하는(안) 중 '임하댐보다 구미 해평 취수장을 더 선호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에 안동시는 "왜 대구 취수장 용역에 안동이 언급되어야 되는지? 그리고 그 진위가 무엇인지? 에 대해 상황을 파악하고 있다."며 "2020년 8월 5이리 '낙동강 유역 통합물관리방안' 중간보고가 있는 만큼 그 발표가 공식적으로 나오면, 그 결과에 따라 강력히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동시 관계자는 "갈수기에는 낙동강 하천 유지수로도 부족한 상황에서 다시 임하댐 물 30만 톤을 본 댐 도수로를 통해 대구로 흘려보낸다면 하류지역 하천 오염을 가중시킬 뿐만 아니라 '생공용수는 하천 유지수로 활용한 후 하류에서 취수하는 것이 환경적인 측면에서도 가장 유리'한 수자원의 기본원칙마저 무시한 것."이라며 "필요할 때마다 댐 본류에서 수도관을 꼽아 빼가듯 하는 것이 과연 하천 유지관리 정책에 맞는 것인지 우려를 표하지 않을 수 없다."고 언급했다.

이어 "안동시는 이미 지난 50년간, 영남 하류지역의 물 공급을 위해 갖은 규제를 감당해 왔다."며 "만약 이번 취수원 이전지에 포함되면, 장기적으로 상수원보호구역 확대와 이에 따른 개발제한은 물론 지역주민들의 정신적, 재산적 피해는 불 보듯 뻔한 일이 될 것이고, 최근 안동시 권역 내 231.2㎢에 달하는 자연환경보전지역을 해제 또는 완화하자는 목소리가 안팎으로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또다시 임하댐 취수 방안이 거론되면 그동안 추진해온 일들은 물거품이 될 것."이라고 강한 유감의 뜻을 표했다.

아울러 "물 식민지화의 연장선에 있는 이 현안에 대해 결코 좌시하고 있지 않을 것이며, 총력을 다해 전면 백지화 시켜 안동시민의 권리를 수호하고, 마지막까지 우리 시민과 안동의 물을 반드시 지켜내겠다."고 밝혔다.

안동시의회 역시 대구지역 취수장에다 구미 혹은 안동 임하댐의 물을 취수해 같이 공급하는 방식을 발표하면서 대구는 지금까지 물 문제를 논의해 온 구미 해평취수장과 우선 상생협력하고, 구미가 어려울 경우 안동과 협의할 것이라는 입장과 관련해 정부 정책에 심한 배신과 분노를 느낀다고 밝혔다.

안동시의회는 "환경부가 지난해 4월 '대구 취수원 이전' 갈등을 풀기 위해 연구용역을 위한 기관 간 업무협의에서 안동은 참여할 기회조차 배제한 채 실무적 대안으로서 안동을 포함해 '낙동강 유역 통합 물관리 방안'을 발표하는 것은 안동시민을 우롱하는 처사."라고 분개했다.

이어 "안동은 이미 안동·임하댐 건설과 더불어 낙동강 하류 지역민들에 대한 맑은 물 공급과 공업용수 제공을 위한 많은 희생을 감수해 왔고, 이로 인해 인구 감소와 행정구역 축소뿐 아니라, 안동댐 인근이 자연환경보전지역으로 지정돼 개발에 많은 제약을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또 다시 안동시의 임하댐 취수 반대의견과 시민들의 애절한 절규를 무시한 채 임하댐 취수 방안을 추진하려는 정책은 안동시민의 생명수를 강탈하는 살인행위이므로 안동 지역 모든 시민단체와 연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강력한 반대 운동을 벌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2020-08-04 16:02:25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안동시 장마철 가로·보안등 특별 점검 실시 신속한 점검과 보수로 야간 통행 안전 확보 나보다 더 어려운 이웃을 돕고 싶어 평화동 76세 기초생활수급자 50만원 기부 안동시, 대구시의 임하댐 취수계획(안) 철회 요구 안동시민의 희생이 뻔히 보이는 대안은 용납 못해 김형동 의원 놀고 있는 철도부지 적극 활용 해야 철도 건설 및 시설유지관리에 관한 개정 법률안 발의 안동문화예술의전당 2020 안동아트페스티벌 영남예술합창단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공연

얀스튜디오
아기사진 전문 - 얀스튜디오
안동시 남문동 189-13
TEL. 054-857-7674, H.P. 017-534-7674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영주시장의 장인 권상목 님께서 2020년 4월 14일 병환으로 별세하셨기에 삼가 알려 드립니다.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21402 1885100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