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20-07-23 10:47:20
안동시농업기술센터 고추 흰비단병 주의 당부
병든 식물체 뿌리까지 제거 후 적용약제 처리 필요
 

안동시농업기술센터는 이른 장마철로 덥고 습한 날씨가 지속됨에 따라 고추 흰비단병이 발생하는 농가에 철저한 관리를 당부했다.

흰비단병은 고추 전체가 시들어 결국 말라죽는 병으로 최근 피해가 증가하고 있다. 병원균은 고온다습한 조건에 잘 자라며 지표면에 침입하는 특성을 갖고 있으며, 포장에서 군데군데 발생된다. 특히 감염된 부위는 솜털 같은 흰색의 곰팡이가 생기고 점차 토양 표면으로 확대되고 작고 둥근 갈색의 균핵을 형성하는 특징이 있다.

고추 시듦 증상을 유발하는 병에는 역병, 청고병(풋마름병), 흰비단병이 있어 진단착오에 따른 잘못된 방제로 피해가 확산된 경우가 종종 발생하고 있다.

역병의 경우 병원균이 물길을 따라 이동하므로 줄지어 피해주가 발생하고, 줄기내부·뿌리가 갈색으로 썩는 증상 및 지제부에 회갈색 수침상 병반이 보인다. 청고병은 세균성 병으로 물에 담구면 우윳빛 세균점액이 흘러나오며, 포기전체가 푸르른 상태서 시드는 증상을 보인다.

흰비단병은 토양전염성병으로 예방을 위해서는 토양이 산성화가 되거나, 너무 다습하지 않게 관리하고 발병 초기에 적용약제를 뿌리 주변에 뿌려 주어야한다. 또한 병든 식물체의 경우 뿌리까지 제거한 후 토양에 적용약제를 처리해야 병의 확산을 막을 수 있다.

안동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상기후로 인해 고온성 병인 고추 흰비단병이 발생되고 있으며, 철저한 예방과 방제를 통해 확산을 막아야 한다."고 말했다.

  2020-07-23 10:47:20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소비자가 인정한 대표브랜드 '안동산약(마)' '안동산약(마)' 2020 한국의 소비자대상 수상 식중독 예방으로 건강한 여름나세요! 안동시보건소 식중독 3대 요령을 실천 당부 안동시농업기술센터 고추 흰비단병 주의 당부 병든 식물체 뿌리까지 제거 후 적용약제 처리 필요 경북콘텐츠코리아랩 서포터즈 '랩토커 6기' 문화콘텐츠 현장 누비며 다양한 행사 홍보 시작 안동을 빛낸 안동인을 찾습니다! 자랑스러운 시민상·명예로운 안동인상 추천 받아

안동대가찜닭
♣전국배달가능 / 기술전수♣
경북 안동시 서부동 182-6번지☎054)856-7888, 010-2063-7880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영주시장의 장인 권상목 님께서 2020년 4월 14일 병환으로 별세하셨기에 삼가 알려 드립니다.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70109 1846084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