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20-03-20 14:37:56
권오을 안동·예천 선거구 무소속 예비후보
근로자 사용자 모두를 위한 고용보험법 개정 공약 발표
서민들에게는 코로나19 생활 안정 지원금 50만원씩이라도 선 집행 요청
 

권오을 안동·예천 국회의원선거 무소속 예비후보는 20일 '노동자의 고용보험금 직접 청구권'을 골자로 하는 고용보험법 개정을 공약했다.

권 예비후보는 "현행 고용보험법은 경영상의 어려움으로 고용을 유지하는 조건으로 무급휴업 또는 휴직제도 활용에 대해 사용자가 근로자(5인 이상 사업장)에게 평균임금의 70%(또는 통상임금의 100% 한도)를 집행 후 고용보험금으로 3/4을 보전(1일한도 66,000원)받고 있는데 고용노동부는 고용보험금 청구권을 사용자에게 있다."고 언급했다.

이어 "현 고용보험법은 천재지변이나 코로나19 등과 같은 총체적인 경제위기를 반영하지 않은 것으로 사용자가 1/4의 경영자금조차 없는 경우에는 사용자와 근로자 간의 무급휴가·휴직 기간에 근로자와 별도의 약정을 통하여 급여가 전혀 지급되지 않고 있고, 이는 고용보험법이라는 사회적 안전망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 손해가 근로자에게 부당하게 전가되고 있는 현 상황이 심각히 우려된다."고 진단했다.

권 예비후보는 "현재의 고용보험금 청구 제도는 사용자와 노동자에게 부담."이라며 "현 고용보험금 제도는 무급휴업 및 휴직을 야기한 경영상의 어려움이 사용자 귀책으로 보고 있으나, 천재지변이나 코로나19 등과 같은 감염병의 창궐이 있을 경우에는 경영상의 책임이 사용자의 귀책으로 보기 어렵다며, 발상의 전환을 통해 이 부담을 덜어주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사용자와 노동자를 위한 사회적인 안전망인 고용보험법이 있음에도 코로나19와 같은 상황에서는 현실적으로 제대로 작동하지 못하고 있다며 즉각적인 제도의 개선과 정부의 대책이 한시가 급하다."고 주장했다.

권 예비후보는 코로나19 감염병 사태와 관련해 "근로자가 무급휴업·휴직 기간 급여를 제대로 받지 못하는 경우에는 근로자가 소정의 증명만으로 고용보험금 3/4에 대하여 직접청구권을 행사할 수 있도록 하고, 코로나 사태와 관련하여 정부는 사용자가 부담해야 할 1/4의 급여를 근로자에게 지급하여 근로자와 사용자 모두 만족하고 경제적 안정이 빨리 이루어지도록 해야한다."며 "이외에도 서민들에게는 코로나19 생활 안정 지원금 50만원씩이라도 선 집행해 코로나19 사태를 극복하자."고 말했다.

  2020-03-20 14:37:56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안동시 용상동 사랑의 기부 릴레이 낚시백화점, 덴탈 마스크 2천 장 기탁 '헬기 14대·인력 250여 명 투입' 남부지방산림청, 안동 산불 진화… 잔불 정리 중 권오을 안동·예천 선거구 무소속 예비후보 근로자 사용자 모두를 위한 고용보험법 개정 공약 발표 김형동 안동·예천 미래통합당 예비후보 비정규직교육공무직원 긴급 복지 대책 마련 촉구 안동시 코로나19 관련 3월 20일 브리핑 자료<전문>

얀스튜디오
아기사진 전문 - 얀스튜디오
안동시 남문동 189-13
TEL. 054-857-7674, H.P. 017-534-7674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34788 1772910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