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9-10-08 15:04:13
태극기 들고 호반나들이길을 걸어보자!
'2019 안동호반나들이길 걷기' 12일 개최
 

'2019 안동호반나들이길 걷기' 행사가 오는 12일 오전 11시부터 안동민속박물관 전정과 안동호반나들이길 일원에서 개최된다.

안동은 독립유공자가 가장 많은 지역이고, 대한민국 임시정부 초대국무령을 지낸 석주 이상룡 선생의 생가인 임청각이 있는 곳이다. 3대에 걸쳐 10명의 독립유공자를 배출한 임청각은 일제의 만행과 독립운동의 대표적인 상징이 되었다. 현재는 일제에 의해 훼손된 부분에 대한 복원이 진행 중이다.

올해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100년 전 함성을 이어 태극기를 들고 안동호반나들이길을 걸어 보는 자리를 마련했다.

행사는 오전 11시부터 안동민속박물관 전정, 특설무대 일원에 마련된 어린이들을 위한 각종 체험 및 독립운동 100주년 기념 포토존에서 사진도 찍어 추억을 남길 수 있다.

이어 오후 1시부터 소리뫼 풍물단의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오후 2시 본격적으로 걷기를 시작한다. 박물관 입구에서 가벼운 몸풀기 운동 후 박물관을 출발해 호반나들이길을 지나 안동조정지댐-월영교-안동민속박물관으로 이어지는 약 4.8㎞의 코스를 걸어 박물관으로 돌아오게 된다. 임청각은 걷기 코스에는 없으나, 돌아가는 길에 반드시 들러 봐야 할 곳이다.

본행사가 마무리되는 오후 4시경 식후공연에는 가수 한혜진, 구수경, 레이디티의 특별공연과 함께 푸짐한 경품을 나눠주는 시간도 마련된다. 코스를 완주하는 참가자에게는 기념 타월을 나눠준다.

안동시 관계자는 "이번 호반나들이길 걷기에 시원한 호반길에서 걷기 운동으로 힐링도 하고 건강도 챙기고, 독립 만세를 외치며 자유를 희망하던 독립운동가의 정신을 새겨 100년 전 만세 함성을 이어 태극기를 들고 걸어보는 좋은 경험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안동지역의 대표 힐링 코스인 '호반나들이길'은 2013년 12월 준공돼 안동댐 보조호수를 끼고 한 바퀴 돌면서 걸을 수 있는 산책로로 월영교와 연결돼 안동호반을 조망하며 걸을 수 있어 많은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2019-10-08 15:04:13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 가족이 즐기는 유쾌하고 감독적인 스토리 안동문화예술의전당 '뮤지컬 식구를 찾아서' 공연 안동시의회 제7차 의원전체간담회 개최 문화관광단지 활성화 등 시정현안 11건 의견 나눠 태극기 들고 호반나들이길을 걸어보자! '2019 안동호반나들이길 걷기' 12일 개최 안동대학교 ANU 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 개최 창의적인 아이디어 가진 예비 청년 창업자 발굴 경북바이오 2차 일반산업단지 기공식 개최 안동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 시동

삼성보석,·´˝"`˚³οΟ☆
좋은금。좋은집。보석。금。은。시계.οΟ☆
☎ 문의전화 : 054-854-3777 / 841- 7177
경북 안동시 남문동 723-7번지(참앤시저축은행앞)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47117 1710967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