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9-10-06 11:26:23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민속축제 마지막 날
열흘 동안의 흥과 신명 마지막으로 쏟아낸다
 

축제 마지막 날,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2019&제48회 안동민속축제의 대미를 함께하려는 시민과 관광객이 열흘 동안 흥과 신명에 아쉬움을 토하듯 탈춤 축제장과 하회마을, 웅부공원, 시내 전역 등 마지막 남은 열정과 끼를 모두 뿜어낸다.

탈춤공연장에서는 오전 10시 30분 필리핀, 우즈베키스탄, 볼리비아 공연에 이어 12시 해외팀 갈라쇼가 펼쳐진다. 해외팀의 이색적인 무대를 한 번에 볼 수 있는 자리다. 오후 1시 30분에는 사자놀음의 최고봉인 국가무형문화재 제15호 북청사자놀음이 진행된다. 3시 말레이시아, 일본, 대만, 4시 30분 태국, 스리랑카, 라트비아 공연을 끝으로 해외공연은 모두 마무리된다. 오후 6시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의 모태가 된 하회별신굿탈놀이가 열흘간의 탈춤공연장 무대를 마무리한다.

경연무대에서는 낮 12시 30분 퓨전 밸리댄스, 색소폰 공연, 태권도, 탈놀이단 공연이 매시간 이어지고, 오후 5시에는 시민화합 한마당 시상식이 열린다. 6시에는 세계탈놀이 경연대회 단체부 결선이 진행된다.

마당무대에서는 문화동반자, 태권도, 코매직쇼, 밴드, 전통민요 공연이 이어지며, 아쉬움을 달래고, 문화의 거리 무대에서는 오후 2시부터 시민 즉석 노래자랑, 포크송 등 공연과 6시에는 마스크 버스킹 앙코르무대가 진행된다.

열흘 동안 '여성의 탈, 탈속의 여성'이라는 주제로 신명과 흥을 선사한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과 민속축제는 저녁 8시 30분 축제장 경연무대에서 아쉬움을 뒤로하고, 내년 축제를 기약하는 폐막식을 열흘간의 흥과 신명 넘쳤던 대장정을 마무리한다.

10.06(일) 공연일정(축제10일째)

10. 06 (일)

장소

 

시간

축 제 장

시 내

탈춤공연장

경연무대

마당무대

문화의거리

시내전역

10 : 00

 

 

 

 

 

필리핀,

우즈베키스탄,

볼리비아

11 : 00

 

 

 

 

 

12 : 00

해외팀갈라쇼

리틀위너스

복주봉사단

 

페르소나

(신시장)

13 : 00

 

참소리 색소폰 오케스트라 연주회

R&C 호신술

 

태극기

(떡볶이)

cpi 문화동반자

북청사자놀음

14 : 00

미래태권도,

점프윙스

용인대

힘찬 태권도

시민즉석노래자랑

 

 

경북대세계태권도

문화 춤사랑회

15 : 00

말레이시아,

일본,대만

용인대

천하무적 태권도

레크타임

복주머니

(음식)

레크피아

정상태권도

더포즈

16 : 00

 

탈놀이단

예술집단 단미

통사모

복주머니

(구시장)

태국,스리랑카,

라트비아

태금태권도

 

17 : 00

시민화합한마당

시상

사회적 기업

반반 코매직쇼

리허설

 

 

 

18 : 00

하회별신굿탈놀이

세계탈놀이 경연대회

결선

만성피로밴드

마스크

버스킹

앵콜무대

페르소나

(축제장)

19 : 00

 

전통우리소리

연구소

 

 

20 : 00

 

 

 

 

폐막식

21 : 00

 

 

 

 

 

22 : 00

 

 

 

 

 

※ 웅부공원 10:00~17:00 민속놀이·한지 체험 (9.28~10.6)
※ 특설무대 11:00~19:00 전통무속 한마당 (9.29~10.7)
※ 하회마을 14:00~15:00 하회별신굿탈놀이
※ 체험무대 14:30~15:00, 16:30~17:00 탈춤 따라 배우기
※ 체험무대 13:30~14:00, 15:30~16:00, 17:30~18:00 비탈민&탈랄라 댄스 배우기

  2019-10-06 11:26:23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가무형문화재 제69호 하회별신굿탈놀이 한국민속예술축제 금상(문화관광부장관상)수상 안동시 체육시설 새얼굴로 탈바꿈 체육진흥시설지원사업에 3개 사업 선정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민속축제 마지막 날 열흘 동안의 흥과 신명 마지막으로 쏟아낸다 지역에서 만들고 세계인이 소비하는 축제 외국인 관광객 탈춤축제장으로 발길 이어져 축제 속의 축제, 안동민속축제의 밤 열려 축제 핵심 내용 무대공연 형태로 요약 구성

얀스튜디오
아기사진 전문 - 얀스튜디오
안동시 남문동 189-13
TEL. 054-857-7674, H.P. 017-534-7674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48133 1710978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