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9-09-05 12:17:21
3일간의 열띤 논의···'21세기 인문가치포럼' 개막
반기문 前UN사무총장 기조 강연 등 참여열기 고조
 

'제6회 21세기 인문가치포럼'이 5일 안동문화예술의전당에서의 개막식을 시작으로 3일간의 열띤 논의에 들어갔다.

이번 포럼은 '4차 산업혁명 시대 포용적 인문가치'를 주제로 이전에 경험했던 변화와는 다른 새로운 차원의 거대하고 급진적인 혁명의 물결인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인간다운 삶과 포용하는 인문가치를 논의한다.

반기문 제8대 UN사무총장은 인문가치 포럼 개막식 기조 강연자로 나서 '4차 산업혁명의 사회적 도전과 보다 나은 미래'라는 주제로 강연을 펼쳤다. UN사무총장 재임 시절 추구했던 이상인 '보다 나은 세계, 보다 나은 미래'는 인간 세계의 본질을 탐구하고 보다 좋은 사회의 밑그림을 그린다는 점에서 인문학과 그 의미를 같이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특히, 4차 산업혁명의 진전으로 일자리가 사라지고, 양극화가 심화할 것이라는 예측과 함께 과학기술만의 문제가 아닌 인문학과 인문가치가 수반되는 문제임을 제시하고, 국제기구 수장으로서의 경험과 신념을 통해 보다 폭넓은 시각으로 우리 시대의 나아갈 길을 모색하는 유익한 시간이었다.

기조 강연에 이어 특별강연에서는 김승환 포항공과대학 교수, 이태수 인천대학 석좌교수가 '4차 산업혁명의 미래세상과 대응 전략'을 주제로 4차 산업혁명이 그려낼 미래세상과 그에 따른 대응전략을 함께 논의하는 토론의 장을 열었다.

이번 제6회 21세기 인문가치포럼의 참여 열기는 역대 최고일 것으로 보인다. 지난 8월 진행한 사전등록에서 역대 포럼 중 최고치를 기록했다. 총 14개의 세션에서 약 4,500여 석이 사전등록됐다. 지난해와 비교하면 2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일부 세션은 사전등록이 조기에 마감되는 등 올해 포럼의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

9월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열리는 이번 포럼에는 100세 철학자 김형석, 물리학자 오세정 서울대 총장, 김혜숙 이화여대 총장, 이배용 (사)코피온 총재, 최불암 배우 등 국내 유명인사와 외국 저명한 학자들을 만날 수 있다.

한편, 6일부터는 세션별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참여 세션에는 '인생수업', '영화콘서트', '청춘콘서트', '문화콘서트', '공감콘서트' 등 5개 세션 ▲학술 세션에는 세계 10개국 30여 명의 학자가 참여해 질주하는 과학기술시대와 인문가치를 주제로 진행되는 '세계 인문가치 컨퍼런스'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문화 콘텐츠와 인문가치'를 모색하는 2개 세션 ▲실천 세션에는 '세계 유교 문화자원의 현대적 활용', '팔경의 인문가치', '인성교육의 효과적인 실시방안', '일제강점기 민족운동과 종교', '국난극복과 지식인의 역할' 등 5개 세션 ▲부대행사로 '책벌레가 된 멍청이' 창작 뮤지컬 공연과 'VIP 투어프로그램'이 운영된다.

               <관련사진>

 
 
 
 

  2019-09-05 12:17:21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제1회 안동하회탈기 경북 궁도대회 개최 국궁의 전통 계승 및 궁도 인구 저변 확대 안동대학교 대학일자리센터 2019 안동권역 취·창업박람회 후원 3일간의 열띤 논의···'21세기 인문가치포럼' 개막 반기문 前UN사무총장 기조 강연 등 참여열기 고조 가을 하늘 머리에 이고 떠나는 안동 여행 안동시 9월 테마 관광···다채로운 행사, 축제 '한국의 서원' 세계유산 등재 기념식 개최 인증서 전달 등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선언

안동대가찜닭
♣전국배달가능 / 기술전수♣
경북 안동시 서부동 182-6번지☎054)856-7888, 010-2063-7880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58748 1693877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