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9-08-05 13:41:48
안동병원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기관 지정
임종과정에 있는 환자 연명의료 중단 여부 결정
 

안동병원이 보건복지부로부터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기관'으로 지정받아 8월 5일부터 연명의료결정제도에 대한 상담과 등록업무를 지원한다.

연명의료결정제도는 임종과정에 있는 환자가 무의미한 연명의료를 시행하지 않거나 중단할 수 있는 기준과 절차를 마련해 국민이 삶을 존엄하게 마무리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제도이다.

'사전연명의료의향서'는 향후 임종과정에 있는 환자가 되었을 때를 대비해 자신의 연명의료에 대해 스스로 중단 여부를 결정하고 호스피스에 관한 의사를 미리 의사를 밝혀두는 것으로 언제든지 철회할 수 있다.

안동병원은 입원환자의 연명의료 관련 심의와 상담, 결정을 지원하는 병원 윤리위원회도 설치하고 복지부에 등록했다.

윤리위원회는 의사, 간호사, 사회복지사, 종교인, 외부 위원 등 10명으로 구성했으며 임종과정에 있는 환자와 그 환자가족 또는 의료인이 요청한 사항을 심의하고 결정관련 상담활동을 한다.

연명의료의 중단이 결정되면 심폐소생술·인공호흡기·혈액투석·항암제투여 등 의료행위뿐 아니라 체외생명유지술(ECLS. 심장이나 폐순환 장치), 수혈, 승압제 투여 등 생명만 무의미하게 연장할 뿐인 의학적 시술을 중단하거나 유보할 수 있다.

연명의료의 중단 및 유보는 ▲건강할 때 미리 '사전연명의료의향서'를 신청하거나 ▲환자가 직접 '연명의료계획서'를 작성하는 경우 ▲'평소 환자가 연명의료를 원하지 않았다'고 가족 2명 이상이 일치된 진술을 하는 경우 ▲환자의 뜻을 모를 때 가족 전원이 동의할 경우 의료기관 윤리위원회 결정에 따라 연명치료를 중단할 수 있다.

한편, 호스피스·완화의료 및 임종 과정에 있는 환자의 연명의료 결정에 관한 법률은 2018년 2월4일 도입됐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연명의료 유보나 중단을 결정한 환자는 6월 말 기준으로 5만3천900명(남성 3만2천460명, 여성 2만1천440명)으로 주로 암, 호흡기질환, 심장질환, 뇌질환 등을 앓다가 존엄사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사전연명의료의향서는 만 19세 이상 신청이 가능하며 신분증을 지참해 안동병원 또는 가까운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기관을 방문해 상담 받을 수 있다.

  2019-08-05 13:41:48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안동시설관리공단-㈜제이에스엔지니어링 민·관 상생협업체계 구축을 위한 특허권 계약 바르게살기운동 안동시협의회 관광지 주변 등 청소년 보호 캠페인 실시 안동병원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기관 지정 임종과정에 있는 환자 연명의료 중단 여부 결정 안동시장애인종합복지관-경북금연지원센터 MOU 체결 장애인 권익보호 및 건강증진을 위한 금연지원 서비스 안동시 녹전면 일대, 안정적인 상수도 공급 69억7천 7백만 원 투입, 송·배수관로 45.85㎞ 매설

얀스튜디오
아기사진 전문 - 얀스튜디오
안동시 남문동 189-13
TEL. 054-857-7674, H.P. 017-534-7674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33718 167705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