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9-05-13 13:04:08
소중하고 행복한 순간, 재밌는 포즈로 '찰칵'
안동시 혼인·출생신고 인증 포토존 제작·설치
 

안동시가 지난해 안동시 인구정책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선정된 '혼인·출생신고 인증 포토존 설치' 아이디어를 활용한 포토존을 제작·설치해 눈길을 끌고 있다.

안동시는 시청 종합민원실과 12개 읍·면·동 민원실에 엄마까투리 가족을 활용한 출생신고 포토존과 전통 혼례 한 장면을 익살스럽게 표현한 혼인신고 포토존을 설치했다. 포토존으로 혼인과 출생 신고를 위해 시청, 읍·면·동 민원실을 방문하는 민원인에게 행복한 기억을 만들 수 있는 유쾌한 공간으로 연출한 것이다.

종합민원실에 설치된 출생신고 포토존은 소중한 아기 탄생을 축하해주는 엄마까투리 가족과 함께 숲속에서 사진을 찍는 듯한 느낌을 살려 디자인했다. 혼인신고 포토존은 전통 혼례 중 폐백 시 부모님께서 대추와 밤을 던져주며 '행복하게 잘 살아라'라고 덕담을 하는 장면을 트릭아트 형태로 제작했다.

신랑·신부에게 대추와 밤을 던지는 풍습은 '자식을 많이 낳고 부자가 되어라'는 뜻으로 건강한 자녀를 많이 출산해 다복한 가정을 이루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

동지역 행정복지센터 10개소에는 가장 인기 있는 까투리 캐릭터인 꽁지와 함께한 엄마 까투리 모습에 '소중한 가족의 탄생을 축하해요'라는 말풍선을 담아 제작한 출생신고 포토존을 설치했다. 아울러 풍산읍과 풍천면 행정복지센터 2개소에는 전통 혼례복을 입고 사진을 찍는 듯한 모습으로 연출된 혼인 신고 포토존을 제작해 혼인과 출생을 축하할 계획이다.

많은 시·군·구에서 즐거운 이벤트의 하나로 혼인신고 포토존을 제작하고 있으나 트릭아트 형태로 제작한 것은 안동시가 유일하다. 민원실 포토존은 트릭아트 전문 체험관 못지않은 수준으로 제작해 가족 연인 모두가 즐겨 찾을 수 있는 행복한 민원실 공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와 더불어 '당신의 시작을 응원해요! 오늘부터 1일!'이란 문구로 민원실 포토존 홍보 이벤트도 실시한다. 참여 방법은 자신의 개인 SNS(인스타그램, 페이스북) 채널에 해시태그(#마카다안동 #안동인생포토존 #행복안동 #당신의 시작을 응원해요)와 함께 인증사진을 올리면 매월 말일 3명의 당첨자를 선정해 5,000원 상당의 기프티콘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벤트는 7월까지 계속된다.

안동시 관계자는 "인생에서 오래도록 기억하고 싶은 행복하고 소중한 순간을 재밌는 사진으로 남길 수 있는 체험형 이벤트 공간을 창출해 시민이 행복한 민원실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관련사진>

  2019-05-13 13:04:08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홍역 유행지역 여행 시 MMR예방 접종 필수 4월 21까지 총 147명의 홍역 확진 환자 신고 돼 안동 중앙문화의 거리, 주차타워 건립 중기부 전통시장 주차환경개선사업 확정 소중하고 행복한 순간, 재밌는 포즈로 '찰칵' 안동시 혼인·출생신고 인증 포토존 제작·설치 안동시치매안심센터-문경운전면허시험장 고령운전자 적성검사를 위한 업무협약 가져 안동시 수하동 유일사~옥수교 자전거도로 개통 도로 갓길에서 낙동강변으로 변경해 1.6㎞ 개설

얀스튜디오
아기사진 전문 - 얀스튜디오
안동시 남문동 189-13
TEL. 054-857-7674, H.P. 017-534-7674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50489 1653560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