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9-04-09 11:09:07
안동 남자들, 부엌칼 잡는다
안동시 평생학습관 야간교육 인기폭발
 

안동시 평생학습관이 운영하는 야간교육이 시민들의 참여 열기로 뜨겁다.

지난 1일 개강한 이번 교육은 스피치, 천아트 등 19개 취미 교양과정으로 341명 모집에 338명(여성 79%, 남성 21%)이 참여하고 있다. 연령별로는 20~30대가 95명, 40~50대가 212명, 60대 이상이 31명으로 40~50대가 62%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남성은 전년 대비 5명이 늘었다.

일부 강좌는 접수 시작 3분 만에 신청이 마감되기도 했다. 인기강좌인 제과제빵의 경우 3대1로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해 1개 반 20명을 추가 개설했다. 하모니카 강좌 또한 신청자가 많이 몰려 5명 증원한 20명으로 확대했다.

특히 유교적 성향이 강해 부엌 근처에 가지도 않기로 소문난 안동 남자들이 생활 요리와 제과제빵뿐만 아니라 뷰티스쿨, 천연 화장품까지 다양한 강좌에 참여하는 등 안동 남자들도 시대에 따라 서서히 변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한편, 평생학습관은 시민이 다양한 정보를 쉽게 찾아볼 수 있도록 홈페이지를 전면 개편했다. 또한 학습관 교육뿐만 아니라 안동시민만 누릴 수 있는 혜택, 5인 이상이 모여 신청만 하면 찾아가서 가르치는 길거리 교실을 운영하는 등 안동시 평생학습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하고 있다.

안동시 관계자는 "다양한 교육 수요에 대응하고 시대변화를 반영한 평생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해, 언제 어디서나 누구나 평생학습을 누릴 수 있는 기반과 학습 분위기 조성을 위해 더욱 노력 하겠다."며,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했다.

  2019-04-09 11:09:07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안동마 6차산업복합관 '스페이스 마' 분양 '스페이스 마' 본격적인 운영의 첫발을 내딛다 안동시 주민의 삶을 보듬는 자치법규로 거듭나다 불합리·불필요한 자치법규 자율 및 법제처 협업 정비 안동 남자들, 부엌칼 잡는다 안동시 평생학습관 야간교육 인기폭발 청소년 정책, 우리 손으로··· 안동시 청소년참여위원회 발대식 개최 안동시 청소년 산모 임신·출산 의료비 지원 영아도 지원 대상에 포함, 기간도 1년으로 확대

대안당 안경·보석
♣금·은·보석·시계·안경의 집♣
경북 안동시 남문동 222 TEL. 054)855-0462, H.P. 010-4217-0462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2725 1600959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