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9-04-09 10:56:51
새로운 봄꽃의 명소 안동문화예술의전당
벚꽃과 음악 그리고 핸드메이드 작품까지
 

안동에서 가장 아름다운 안동문화예술의전당 벚꽃길은 새로운 봄꽃의 명소로 자리 매김하고 있다. 시민들의 욕구에 맞는 야외공연, 핸드메이드 전시와 벚꽃을 만끽하기에 가장 좋은 거리로 많은 시민들이 찾고 있다.

지난 4월 5일부터 7일까지 진행한 경북핸드메이드 아트페어 '위대한 꼼지락'은 3일간 2500명 정도의 관람객이 방문했으며, 올해 참석한 단체는 안동, 대구, 영주, 문경, 봉화 등 대구경북에서 37개 단체가 참가 했다.

대구에서 참석한 4개 단체들은 "이번 행사가 해를 거듭할수록 발전하고 있다."며 "내년에도 참석 할 것."이라고 밝혔다.

2017년부터 경북아트페어로 확장해 진행하는 이번 사업은 안동공예사업협동조합과 공동으로 진행, 지역의 예술가와 생활예술가들이 참여하고 있다.

전시뿐만 아니라 공연부분에서도 올해 처음으로 야외공연장 오픈 기념 공연으로 진행한 '벚꽃 왈츠'는 안동문화예술의전당 문화예술교육 사업인 안동청소년오케스트라와 꿈의오케스트라 강사들의 공연으로 벚꽃을 찾은 많은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공연을 관람한 시민은 '공연과 전시 그리고 벚꽃이 어우러져 환상의 봄을 맞이 했다."고 말했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 관계자는 "야외 공연장 오픈기념으로 진행한 4월 6일 '벚꽃왈츠'를 시작으로 13일 '봄꽃과 함께하는 안동시립합창단 콘서트'를 진행하며, 10월 말까지 매주 토요일 야외 공연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야외 공연장 공연프로그램 단체 선발은 공모를 통해 진행할 계획이며, 다양한 장르의 공연으로 시민이 소풍을 나오듯 즐겁게 문화예술을 즐길 수 있도록 진행 계획으로 야간 공연을 찾는 관객을 위해 육사로 방향 공원에 LED 의자, LED 장미, LED 바람개비를 설치했다. 아기자기한 야간 경관으로 젊은 층이 많이 찾는 장소가 될 것이다.

개관 9주년을 맞이하는 안동문화예술의전당은 어린이에서 노년층까지 다양한 계층이 문화예술을 향유하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수요자 중심의 프로그램을 마련하고 있다. 공연과 전시 외에도 다양한 문화예술교육프로그램과 야외 공연 등으로 시민과 함께하는 커뮤니티센터로 운영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공연과 전시, 문화예술교육 부분의 궁금한 사항은 전화(054-840-3600)로 문의하거나 안동문화예술의전당 홈페이지(http://art.andong.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사진>

  2019-04-09 10:56:51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안동시 청소년 산모 임신·출산 의료비 지원 영아도 지원 대상에 포함, 기간도 1년으로 확대 안동문화예술의전당 상설 브런치 콘서트 우리 국악 콘서트 시리즈Ⅰ-우리 관악 이야기 새로운 봄꽃의 명소 안동문화예술의전당 벚꽃과 음악 그리고 핸드메이드 작품까지 안동시 공공디자인을 통한 도시 혁신 논의 안동시의회 자치분권 및 지역재생연구회 워크숍 개최 안동소방서 봄철 산불 각별한 주의 당부 봄철 산불 과실, 부주의 등에 의해 주로 발생

대안당 안경·보석
♣금·은·보석·시계·안경의 집♣
경북 안동시 남문동 222 TEL. 054)855-0462, H.P. 010-4217-0462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2679 160095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