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9-03-15 12:46:32
고추에 치명적인 '칼라병' 철저히 방제해야
총채벌레 전용약제와 항바이러스제 수시 살포
 

고추에 발생하는 치명적인 바이러스병인 '토마토반점위조바이러스(TSWV)' 일명 '칼라병'이 육묘상에서 지난해보다 10일 정도 일찍 발생함에 따라 안동시농업기술센터는 고추 육묘상에서 칼라병의 매개충인 총채벌레를 철저히 방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지난해는 풍산읍 지역에서 3월 21일경 첫 발생이 확인됐으나, 올해는 도산면 지역에서 3월 8일경 처음으로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러한 현상은 지난겨울에 비해 평균 기온은 0.4℃, 최저 기온은 1.0℃ 정도 높아 월동 해충의 빠른 출현이 원인으로 판단된다.

총채벌레는 토양 속에서 번데기 상태로 월동하다가 기온이 올라가면 성충이 되어 알을 낳고 번식하며, 한 세대는 20여 일로 성장이 빠르게 진행된다. 알에서 부화한 애벌레는 고춧잎 뒷면을 갉아 먹으면서 몸속에 있던 칼라병 바이러스를 식물에 옮기게 된다.

칼라병에 감염되면 본 밭에서 생육저하로 고사하거나 수확량이 줄고 품질도 저하된다. 심하면 고추 농사를 접게 되는 경우도 발생할 수 있다. 따라서 이러한 칼라병 방제를 위해서는 매개충인 총채벌레를 예방하는 것이 첫 번째 관건이며, 육묘장 환경을 청결하게 관리하는 것도 중요하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육묘장과 본 밭 정식 초기에 총채벌레 전용 약제와 항바이러스제를 수시로 살포해 칼라병 발생을 예방하는 것이 최선의 방법이며, 예찰을 통해 총채벌레를 철저히 방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2019-03-15 12:46:32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중증장애학생 엄마들! 기저귀를 선물하다!' 안동영명학교 설레임 학부모회에서 기증 안동시 발달장애인 주간활동서비스 시행 발달장애인의 자립과 지역사회 참여 활성화 지원 고추에 치명적인 '칼라병' 철저히 방제해야 총채벌레 전용약제와 항바이러스제 수시 살포 안동시 에이즈 무료 익명 검사 실시 백 번의 검색보다는 한 번의 검사로 안동 독립운동, 근대역사관광 거점된다 비전안동, 길 위에서 만나는 안동독립운동 이야기

얀스튜디오
아기사진 전문 - 얀스튜디오
안동시 남문동 189-13
TEL. 054-857-7674, H.P. 017-534-7674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59011 1581885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