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9-02-26 11:57:10
안동시 3월1일부터 택시요금 12.5% 인상
6년 만에 기본요금 3,300원으로 500원 인상
할증요금, 호명면과 시계(市界) 할증은 현행 유지
 

안동시가 경상북도 물가대책위원회 심의·의결에 따라 개인택시 기본요금을 2,800원에서 3,300원으로 500원(12.5%) 인상하기로 했다.

이번 인상은 지난 2월 18일 위원회의 인상안 최종 결정에 따른 것으로, 안동시는 2월 22일 관내 7개 법인택시와 개인택시 안동시지부 등 관계자 간담회를 갖고 3월 1일부 0시부터 요금 인상을 시행키로 했다.

2013년 이후 6년 만의 택시요금 인상으로 그동안 택시업계의 운임 인상과 처우개선 요구에도 불구하고 동결해 왔으나 유류비 및 인건비 등 운송 원가 상승으로 인한 업계의 어려운 사정을 감안해 물가대책위원회에서 인상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상내역은 기본료가 2,800원에서 3,300원으로 500원이 오르고, 거리요금은 100원당 139m에서 134m로 5m 줄었다. 15Km/h 이하 운행 시 합산되는 시간 요금은 33초당 100원으로 현행과 동일하다.

한편, 안동시는 이번 인상과 관련해 시민의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한 대책을 합의했다. 지자체가 자율조정이 가능한 구간 할증요금(4~7㎞ 구간 134m당 200원, 7㎞ 이상 134m당 150원)은 현행체계를 유지하기로 했다.

또한 심야(0시에서 04시)와 시계(市界) 할증은 현행 20% 할증을 적용하되, 도청 신도시의 안동 지역과 예천군 호명면은 상생발전이라는 큰 틀에서 시계 할증에서 제외하기로 택시업계와 합의했다.

안동시 관계자는 "이번 택시 기본요금이 인상된 만큼 업계 관계자들과 함께 시민과 지역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더욱 친절하고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19-02-26 11:57:10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안동시 재정지출 늘여 지역경제 활기 불어 넣는다 추경예산 편성 해 재정규모 확대하고 집행시기 당겨 6가지의 테마가 있는 '안동 테마 투어' 안동시 주요 관광지 테마별로 구성해 홍보 안동시 3월1일부터 택시요금 12.5% 인상 6년 만에 기본요금 3,300원으로 500원 인상 할증요금, 호명면과 시계(市界) 할증은 현행 유지 안동시 악성가축전염병 방역 계속 한다 3월말 까지 '특별방역 대책기간' 연장 운영 안동시 생활권 주변 재해 우려목 제거 한다 강풍, 폭우 시 나무로 인한 재산·인명 피해 예방

얀스튜디오
아기사진 전문 - 얀스튜디오
안동시 남문동 189-13
TEL. 054-857-7674, H.P. 017-534-7674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7751 1615982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