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9-02-01 18:17:07
안동시 예산규모 커져 각종 현안사업 청신호
지방교부세 13% 늘어 예산 1조2천억원 돌파예상
 

올해 들어 안동시의 재정 규모가 크게 늘어나면서 각종 현안 사업 해결에 청신호가 켜졌다. 지난해보다 지방교부세만 611억 원이 늘어 역대 최대 규모인 5,309억 원을 확보했다.

여기에다 지난해 내국세 증가에 따른 지방교부세 정산분과 지방소비세 인상에 따른 조정교부금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돼 올 최종 예산 규모는 역대 최대인 1조2천억 원을 돌파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예산 규모 확대와 함께 간선 도로망 확충 등 현안 사업도 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출퇴근 시간대 심각한 정체 현상을 빚는 정하대로 개설을 비롯해 용정교 확장과 용상∼교리 간 국도 대체 우회도로 편입용지 보상, 법흥 인도교 개체 등 주요 SOC사업 마무리를 당길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 임청각 복원사업과 용상동 구) 비행장 주변 개발사업 등도 탄력을 받게 된다.

재정지출 확대를 통한 경기 부양을 도모하는 정부 정책에 부응해 3월 말까지 추가경정예산도 편성한다. 늘어난 지방교부세와 정산분을 반영하고 경상경비 10%를 절감해 일자리와 생활 SOC 확충 등에 집중 투입할 계획이다. 추경예산 규모도 1,000억 원을 웃돌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경기 활성화를 위한 신속 집행도 추진한다. 각종 시설비와 자산취득비 등 신속집행 대상 7,031억 원의 58%인 4,078억 원을 상반기에 집행해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계획이다.

늘어난 세입을 건전하게 운영하기 위한 방안도 마련한다. 지난해 11월 '안동시 재정안정화기금 설치 및 운용 조례안'이 의회를 통과함에 따라 1,000억 원을 목표로 재정안정화기금을 적립해 두었다가 필요시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재정안정화기금'은 여유 재원 일부를 기금으로 적립해 두었다가 갑작스레 세입이 감소하거나 대규모 재난·재해, 또는 대형사업 추진 등이 필요할 때 사용할 수 있는 일종의 저축제도로 행정안전부에서 도입을 적극 권유하고 있는 제도이다.

권혁서 기획예산실장은 "최근 정부에서는 주민참여를 확대하고, 지방자치단체의 재정 정보를 낱낱이 공개하며 책임성을 강화해 가는 추세."라며 "확충된 재원이 필요한 곳에 반듯하게 사용돼 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도록 재정정책을 펼쳐 갈 것."이라고 말했다.

  2019-02-01 18:17:07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안동시 지역 현안 관련 의원 전체간담회 개최 안동시의회 발 빠른 행보로 주민불편 해소 앞장 안동시 설 맞아 세계유산 2곳 무료 개방 민속행사와 볼거리로 풍성한 설 보내세요 안동시 예산규모 커져 각종 현안사업 청신호 지방교부세 13% 늘어 예산 1조2천억원 돌파예상 안동시 투자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총력 스텐포드호텔, 안동문화관광단지 워터파크 착공 협의 안동시 구제역 차단방역에 총력 대응 설 명절 연휴에도 물샐틈없는 방역 계속

삼성보석,·´˝"`˚³οΟ☆
좋은금。좋은집。보석。금。은。시계.οΟ☆
☎ 문의전화 : 054-854-3777 / 841- 7177
경북 안동시 남문동 723-7번지(참앤시저축은행앞)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13930 1673385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