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9-01-04 18:12:38
경북콘텐츠진흥원 '국제 청소년 영화 캠프'개최
해외 7개국 청소년·영화캠프 전문가 80여명 참가
 

경상북도문화콘텐츠진흥원은 오는 7일부터 11일까지 4박 5일간 경북 안동시 일원에서 국내·외 청소년들이 직접 영화를 만들어 볼 수 있는 '안동 국제 청소년 영화 캠프(이하 영화캠프)'를 개최한다.

이번 영화캠프는 지난해 안동시와 경북문화콘텐츠진흥원이 공동으로 추진하여 선정된 국비 공모사업 '2018 콘텐츠누림터 조성 사업'의 일환으로 청소년들이 지역 문화자원을 활용해 그들의 언어로 콘텐츠를 만들어 세상과 소통할 기회를 주고 지역민들에게는 해외 우수한 단편영화를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캠프에는 안동 지역 중·고교생 48명과 중국, 독일, 헝가리 등 7개국 청소년 12명과 영화전공 교수 및 관련 전문가를 포함 80여명이 참가하는데 이들에게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해 단편영화 및 애니메이션을 제작하는 창작 활동의 장이자 축제의 자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1, 2일차에는 국내외 전문가들의 강의와 개별 멘토링을 통해 영화 기획, 사전제작, 촬영, 편집 등 영화 제작의 기본 과정을 직접 체험하고 전문적 지식을 습득할 기회를 얻고, 3일차부터 참가자들은 팀을 이뤄 시나리오 구상부터 연기 및 촬영을 하고 직접 편집까지 참가해 3분 내외의 단편영화를 제작하게 된다.

진흥원은 청소년들에게 작업 공간과 카메라, 편집 장비 등 영상제작에 필요한 장비 일체를 제공한다. 완성된 영화는 폐막식 행사(11일)에서 열리는 시사회를 통해 일반 시민에게도 공개될 예정이며, 최종 영화 2팀, 애니메이션 1팀을 선정하여 수상하며, 수상작들은 국제 청소년 영화제에 출품할 수 있는 기회도 얻게 된다. 또한 영화캠프에서 제작된 모든 작품들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서비스 될 계획이다.

부대행사로는 국내·해외 청소년간의 문화교류 프로그램인 네트워킹 데이와 'G-콘텐츠누림터'를 통해 배출된 작가들과 함께하는 북콘서트가 진행된다. 또한 지역의 독립·예술영화 전용관인 중앙시네마에서는 참가국에서 제공한 우수한 단편영화 20여 편과 '안동시 80초 영화제 정(情) 공모전' 수상작 5편을 3일간 무료로 시민들에게 상영할 예정이라 미디어콘텐츠로 세대 간 공감과 소통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종수 경북문화콘텐츠진흥원장은 "'안동 국제 청소년 영화 캠프'는 급변하는 미디어 시대에 차세대 영상산업을 이끌어 갈 인재가 탄생할 토양을 제공할 것."이라며 "안동 시민을 비롯해 영화를 사랑하고 아끼는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수도권에 비해 상대적으로 즐길 콘텐츠가 부족한 우리 지역에서 'G-콘텐츠 누림터'를 통해 더 많은 지역민이 콘텐츠를 생산·향유·소비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G-콘텐츠 누림터' - 한국콘텐츠진흥원과 안동시가 지원하는 사업으로지역민이 주도적으로 콘텐츠 생산과 소비에 참여할 수 있도록 마련한 콘텐츠 향유 플랫폼으로, 진흥원 4층 라키비움 및 창작 공간을 콘텐츠 누림터로 조성해 자서전 출간, 동화책 제작 등 연령과 계층을 넘나드는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진행, 지역민들의 문화적 역량 강화와 함께 다채로운 창작 활동을 펼치고 있다.

  2019-01-04 18:12:38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민기초생활보장사업 이렇게 달라진다 안동시 국민기초생활보장사업 확대 시행 안동청소년오케스트라 단원 모집 청소년 음악교육활동 지원과 미래 인재 양성 경북콘텐츠진흥원 '국제 청소년 영화 캠프'개최 해외 7개국 청소년·영화캠프 전문가 80여명 참가 안동대 2019년도 정시모집 경쟁률 2.63대 1 623명 모집 1,637명 지원···건축공학과 5.43대 1 안동시 계약원가심사로 16억 6천만원 예산 절감 사업 적정성 검토·분석·조정으로 지방재정 효율 높여

얀스튜디오
아기사진 전문 - 얀스튜디오
안동시 남문동 189-13
TEL. 054-857-7674, H.P. 017-534-7674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40681 1548094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