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8-11-27 18:30:04
안동 독립운동 사적지 표지석 설치
순국선열의 고장 '안동'의 위상 제고
 

안동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주요 사적지 5곳에 안동 독립운동 사적지 표지석을 설치했다.

전국에 가장 많은 독립유공자와 자정순국자를 배출한 순국선열의 고장인 '안동'의 위상을 제고하고, 안동독립운동 현장을 알리기 위해 독립운동 사적지 표지석을 제작·설치했다.

올해 안동시는 광복회안동지회와 경상북도독립운동기념과의 자문을 얻어 5곳에 사적지 표지석을 만들었다.

▲안동농림학교 학생항일 운동지인 안동농림학교 터(복주여자중학교) ▲독립운동가들이 옥고를 치른 대구감옥 안동분감 터(신세동 180번지일대) ▲3.1만세운동을 준비한 안동교회 예배당(안동교회) ▲안동군청 일원(안동웅부공원) ▲신간회 안동지회 창립지인 보광학교 터(경상북도유교문화회관) 등 5곳이다.

한국 독립운동은 1894년부터 1945년까지 51년 동안 펼쳐졌다. 이 가운데 안동 사람들은 1894년 전국 최초로 일어난 갑오의병을 시작으로 1900년대에는 구국계몽운동과 자정순국을, 1910년 나라를 빼앗긴 이후에는 만주 독립군 기지건설, 대한민국 임시정부, 의열투쟁, 항일문학 등의 형태로 독립운동을 이어나갔다.

안동시는 이번 안동 독립운동 사적지 표지석 설치로 내년 3.1만세운동 100주년을 더욱 빛나게 하고 안동을 방문하는 관광객과 시민들에게 순국선열의 고장이자 독립운동 현장을 알리는 데 집중할 방침이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순국선열들의 나라를 위한 희생정신을 계승하고, 또 보훈가족을 존경하고 예우하는데 부족함이 없도록 더욱 힘쓸 계획."이라고 밝혔다.

  2018-11-27 18:30:04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겨울철 난방용품 주의사항 및 화재예방 요령 <기고>안동소방서 김찬수 옥동119안전센터장 7개 사찰, 국내·외 세계유산 등재 공식 선포 '산사, 한국의 산지승원' 세계유산 등재 기념식 개최 안동 독립운동 사적지 표지석 설치 순국선열의 고장 '안동'의 위상 제고 대한민국 문화예술인 한마당축제, 안동서 개최 전국단위 문화예술축제 유치···우수 공연 선보여 김명호 도의원 발의 조례안 안건심사 통과 마을공동체 만들기 지원센터 등 설립근거 마련

안동대가찜닭
♣전국배달가능 / 기술전수♣
경북 안동시 서부동 182-6번지☎054)856-7888, 010-2063-7880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7620 152938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