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영주봉화인터넷뉴스 > 투데이 영주·봉화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8-11-05 21:49:02
'베어링 클러스터 조성 잰걸음'
경북도, 하이테크 베어링 시험평가센터 준공식
 

경상북도는 각종 기계장치 핵심부품으로 활용되는 베어링 산업 역량 강화를 위해 '하이테크 베어링 시험평가센터'를 구축하고, 첨단 베어링산업의 미래 경쟁력 확보에 나섰다.

경북도는 5일 전우헌 경제부지사, 장욱현 영주시장, 지역 국회의원 및 도의원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영주 갈산일반산업단지 내 건립한 '하이테크 베어링 시험평가 센터' 준공식을 하고, 베어링 산업을 신도청 시대 북부권 경제 활성화와 지역 산업구조 다변화를 위한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집중 육성해 나가기 위한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베어링 시험평가센터는 지난 2015년부터 총사업비 270억 원(국비 200, 지방비 70) 규모로 진행해온 하이테크 베어링 시험평가 기반구축사업의 핵심 결과물로서, 실질적으로 기업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시험평가 장비를 갖추고, R&D 기술지원 등을 담당한다.

장비구축이 완료되는 2019년에는 베어링 시험평가 운영체계 구축, 중소기업 품질검증 및 기술개발 등 베어링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핵심적인 역할을 할 전망이다.

특히, 인근에 입주한 일진그룹 계열의 (주)베어링아트를 비롯해 입주 예정인 베어링 관련 기업체 등과의 시너지 효과를 통해 향후 베어링 산업 클러스터 조성에도 탄력을 받게 된다.

현재 구축된 시험평가센터에는 베어링 3차원 내·외륜 형상 측정기, 복합환경 마모시험기 등 23종의 장비가 운영 중에 있으며, 앞으로 항공 우주용 특수베어링 시험기, 극저온 내구 시험기 등 30종을 더 구축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 8. 31일 발표한 국가산업단지 조성 후보지 평가결과 영주 첨단베어링 국가산업단지가 선정, 오는 2022년까지 영주시 문정동·적서동 일원을 중심으로 국비 2,500억이 투입돼 약 130만㎡ 규모로 조성될 계획이다.

경북도는 대선공약으로 채택된 첨단베어링산업 클러스터조성 중 국가산업단지 조성과 함께 제조기술 개발분야에 대해서도 산업부 등과 협의를 거쳐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신청할 예정이며, 이를 통한 기반구축, 기술개발과 기업지원, 인력양성사업을 통해 투자기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과 추가적인 기업유치에도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앞으로 베어링 시험평가센터가 본격 가동되면 산?학?연?관 협력체계가 잘 갖춰져 베어링 산업을 이끌어 갈 중추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경북 미래 전략사업의 성공적인 대표 모델로 육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관련사진>

  2018-11-05 21:49:02 / UGN경북뉴스(yaho@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사업 국비 반영액 전년보다 감소'이철우 경북도지사, 국회 찾아 내년 국비확보에 총력전 '반입수수료 면제'영주시, '과수용 폐 반사필름' 집중수거 기간 운영 '베어링 클러스터 조성 잰걸음'경북도, 하이테크 베어링 시험평가센터 준공식 '공통 역사 통한 교류 확대'봉화군, 베트남 뜨선시와 우호 교류 MOU 체결 '면민과 함께한다… 훈훈'봉화 명호면, 병원 입원 농가 일손 돕기

대안당 안경·보석
♣금·은·보석·시계·안경의 집♣
경북 안동시 남문동 222 TEL. 054)855-0462, H.P. 010-4217-0462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27946 1514958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