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스포츠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8-09-12 12:17:45
안동영문고야구부 프로야구 신인선수 2명 배출
박수용·서상준, 기아와 SK가 지명···창단 1년만에 쾌거
 

안동영문고등학교 야구부가 창단 1년 만에 프로야구 지명선수 2명을 배출하게 되는 쾌거를 이뤘다.

지난 9월 10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9 KBO 신인드래프트에서 외야수 박수용이 기아타이거즈(6라운드), 투수 서상준이 sk와이번스(7라운드)에 각각 지명되는 등 2명의 선수가 모든 학생선수들의 선망의 대상인 프로야구진출의 첫 관문을 뚫는 영광을 안았다.

190cm 100kg의 좋은 신체조건을 가지고 있는 박수용 선수는 2018 고교 주말리그 홈런왕을 차지하였으며 공·수·주 3박자를 갖춘 대형외야수의 계보를 이을 있는 재목으로 시즌 내내 프로구단으로부터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던 선수였다.

특히 박 선수는 안동시 리틀야구 출신으로 안동출신 최초의 프로야구선수라는 타이틀을 가지게 되는 영광을 얻게 됐다.

박수용 선수는 "기아 타이거즈에 뽑히게 되어 영광."이라며 "내년에 꼭 1군에서 뛰는 것이 목표라고 밝히며 학교와 지역을 대표해서 뛴다는 마음으로 프로에 가서도 멋진 모습을 보이겠다."고 말했다

또한 시속 150km대에 이르는 강력한 구위로 탁월한 삼진능력을 보여주고 있는 에이스 서상준 또한 부상으로 인해 올해 많은 경기에 출전하지는 못했으나 무난하게 프로무대에 입성했다.

서상준 선수은 "내가 원하던 팀인 SK와이번스에 가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프로생활에 빨리 적응하여 팀에 기여하며 야구부 후배들의 본보기가 되는 선수가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영문고 야구부는 지난 2017년 창단한 경북북부 최초의 야구팀으로 올해 한층 향상된 기량으로 주말리그 권역예선을 통과하여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32강에 진출하는 등 만만치 않은 기량을 선보이고 있다.

이번 영문고 야구부의 2명의 프로지명선수 배출은 전국 전통의 야구명문고와 견주워도 결코 뒤지지 않는 놀라운 결과라고 말할 수 있다. 이러한 결과는 코칭스텝의 열정적인 지도와 더불어 학교와 지역사회의 꾸준한 관심과 지원속에 이루어진 결과라 말할 수 있겠다.

영문고 김민우 야구감독은 "이렇게 짧은시간에 프로지명선수를 배출하게 되어 감개가 무량하다."며 "팀의 성적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도 인성을 바탕으로 한 선수 개개인의 능력과 기량을 최대한 끌어올려 선수들이 어디를 가더라도 선수들이 각자의 몫을 할수 있게 하는 것이 감독의 역할."이라고 말했다.

영문고 김주동 교장은 "야구부의 이번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지속적이고 꾸준하게 좋은 선수를 배출해 지역의 자랑이 되는 명문 야구부를 만드는데 모든 열정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현재 영문고등학교는 2015년부터 교육부 지정 체육중점학교로 선정되어 야구부 외에 축구, 카누 엘리트종목 육성과 더불어 다양한 체육교육과정을 편성해 학생들을 위한 맞춤형 체육교육으로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2018-09-12 12:17:45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제58회 안동시민체육대축전 폐막 시민들의 에너지를 한데 모은 성공적 체전 비상하는 안동의 힘! 신명나는 화합체전! 제58회 안동시민체육대회 성황리에 개최 안동영문고야구부 프로야구 신인선수 2명 배출 박수용·서상준, 기아와 SK가 지명···창단 1년만에 쾌거 카누·조정훈련센터 전지훈련 선수들로 북적 국가대표·청소년국가대표 등 훈련 캠프 차려 복주여중 정보영 국제대회 연속 우승 홍콩 ITF국제주니어대회 단·복식 석권

얀스튜디오
아기사진 전문 - 얀스튜디오
안동시 남문동 189-13
TEL. 054-857-7674, H.P. 017-534-7674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27888 1514027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