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8-07-05 13:18:26
노후 공원 새롭게 꾸며 시민 휴식 공간 활용
안동시 자매결연도시 이스라엘 홀론공원 새 단장
 

안동시는 자매결연 도시 이름을 딴 이스라엘 홀론공원을 새 단장해 도심 속 휴식 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홀론공원은 2004년 조성된 이후 낡은 시설과 수목의 과밀로 인해 낙동강 대로변에 자리했어도 시민들에게는 많이 알려있지 않은 공원이었다. 이에 안동시는 2억 원을 들여 수세식화장실, 음수대, 휴게 광장, 쉼터 설치, 무궁화 이식, 야생화 식재 등 시설물을 재정비했다. 또한, 경관 조명을 설치해 월영교~낙천교~홀론공원으로 연결되는 야간 명소로 조성했다.

홀론공원의 역사는 최초 1999년 11월 24일 국제교류재단을 통해 양 도시 간 교류희망 의사를 타진하고 2000년 3월 안동시장이 직접 이스라엘 홀론시를 방문해 교류협력방안을 모색한 후 본격적인 교류가 시작됐다.

이듬해 11월에는 홀론시 부시장 일행이 안동을 찾았고, '부림축제'에 안동시 방문단을 초청해 2002년 2월 장승조각가 등 3명이 축제를 참가해 안동문화를 알렸다. 이후 홀론시는 2003년 1월 16일 홀론시 입구에 1,250㎡의 부지에 장승 13점과 안동시 문양이 들어간 석재 기념비를 설치한 안동공원을 조성했다. 이에 발맞춰 안동시에서 2004년 11월 12일 안동시 옥야동 398-9번지 일원 4,000㎡ 규모의 홀론공원을 조성하게 됐다.

안동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노후화된 공원을 적극 정비하여 시민이 직접 피부로 체감할 수 있는 공원을 조성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관련사진>

 
 
 
 

  2018-07-05 13:18:26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름다운 안동의 여름밤! 더운 여름, 밤이 예쁜 야(夜)한 안동 안동시 찾아가는 한글배달교실 통합 개강 14개 읍·면 311명 한글 및 다양한 수업 받아 노후 공원 새롭게 꾸며 시민 휴식 공간 활용 안동시 자매결연도시 이스라엘 홀론공원 새 단장 인생 2막은 전통문화의 명소 안동에서 안동시 대한민국 귀농·귀촌박람회 참가 "첨절 안곘디껴? 왔니껴가 또 왔니더!" 실버극단 왔니껴 여섯 번째 정기공연 가져

안동대가찜닭
♣전국배달가능 / 기술전수♣
경북 안동시 서부동 182-6번지☎054)856-7888, 010-2063-7880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5909 1514737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