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UGN 경북뉴스 > 안동인터넷뉴스 > 투데이 안동 [인쇄] [글자-] [글자+]
 
기사 작성일시 - 2018-06-21 12:38:16
안동 시내버스 노선, 내달부터 조정 운행
운전종사자 근로여건 개선과 노선 조정 최소화
 

7월 1일부터 안동시 시내버스 노선 일부 구간이 감소, 조정된다. 이번 조정은 개정된 근로기준법 상 특례업종에서 노선여객버스업종이 제외되면서 운전기사의 근로시간이 제한됨에 따라 시행된 조치이다.

안동지역 시내버스 사업장의 경우 기존 무제한으로 허용된 노선버스 운수종사자의 근로시간이 지난 3월 근로기준법 개정으로 올해 7월 1일부터 주당 68시간, 2020년 1월 1일부터 52시간 이내로 제한된다.

현재 운수종사자의 주당 근로시간은 올해 7월부터 개정된 근로기준법 상 제한된 근로시간을 상회하고 있다. 이는 기존 노선 유지를 위해 노선버스 운전기사 수를 늘리더라도 필수교육을 받고 투입돼야 하는 운전기사 특성상 7월 1일까지 신규채용은 현실적으로 어렵다.

이러한 운전기사 신규채용난은 시내버스가 민영제 형태로 운영되고 있는 전국 중소지자체의 공통적인 현상이다. 또 타지역 운전기사를 구하기도 어려워 신규채용은 사실상 불가능하며 신규채용이 가능하다고 해도 그에 따른 인건비 부담은 안동시의 보조금 지원 증가로 이어진다.

더욱이 안동시에서 2017년 시내버스 운수업체 3사에 지급한 보조금은 약 100억 원에 달하며 농촌 인구감소, 노령인구증가 등의 요인으로 시내버스 이용승객은 계속 감소돼 적자는 매년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개정 근로기준법을 준수하고 시내버스 운행의 정상화를 위해 안동시는 지역 내 운수3사와 경상북도 등 유관기관과의 대책회의를 통해 불가피하게 시내버스 일부 구간의 노선조정을 결정하게 됐다.

이번 노선 조정은 기존 노선을 최대한 유지하되 조정이 불가피한 최소한의 노선으로 변경 폭을 축소했다. 해당 노선은 11번 등 19개 노선이고 일부 지선의 횟수가 감소되며 일부 시간이 변경된다. 시간표 및 변경 내용은 안동시청 홈페이지 대중교통분야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안동시는 근로기준법 개정에 따른 노선버스 단축 대응을 위한 방안으로 행복택시 확대 투입을 고려하고 있다. 안동시 관계자는 "이번 노선조정은 근로기준법 개정으로 인한 최소한의 노선 조정이며, 7월 1일부터 변경되는 노선버스의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대시민 홍보를 강화토록 하겠다."고 밝혔다.

  2018-06-21 12:38:16 / 피현진 기자(mycart@ugn.kr)
- Copyright ⓒ UGN 경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안동시립합창단이 전하는 한국의 소리 프랑스 무대에서 유럽 관객들 매료 시켜 하늘에 수박이 주렁주렁, 안동 애플수박 올해 세농가 시범 재배, 다음 주부터 수확 안동 시내버스 노선, 내달부터 조정 운행 운전종사자 근로여건 개선과 노선 조정 최소화 '힐링콘서트 오락가락 가요제' 개최 안동서부시장과 중앙신시장 일원서 개최 '명사초청 세상 돌아가는 이야기' 100회 맞아 안동시를 대표하는 평생학습 강좌로 자리매김

삼성보석,·´˝"`˚³οΟ☆
좋은금。좋은집。보석。금。은。시계.οΟ☆
☎ 문의전화 : 054-854-3777 / 841- 7177
경북 안동시 남문동 723-7번지(참앤시저축은행앞)
 
| 독자의견 - 총 0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회사소개 | 후원하기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자회원신청 | 광고문의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우)760-120 안동시 북문동 27-2번지 3층 | 제보 및 각종문의 054-843-5111(代) |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피중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피중찬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 : 경북 제1347호 | 정기간행물 사업자등록증 번호 : 경북 아 00003호(등록일 2005. 09. 01) | 팩스 054-855-0500
Copyright ⓒ 2005 경북뉴스서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ugnews@ugn.kr
5120 151473006